원투씨엠, AI기술 접목 ‘클라우드 플랫폼 사업’ 확장 나선다
상태바
원투씨엠, AI기술 접목 ‘클라우드 플랫폼 사업’ 확장 나선다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1.04.01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핀테크 전문기업 원투씨엠이 시계열 데이터 분석/추론, 시공간 데이터 분석/예측, 사용자 클러스터링 분석으로 이뤄진 3종 빅데이터 분석 AI 기술 체제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시계열 분석/추론 시스템은 연속적인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해 미래 데이터를 추론 예측하는 구조로서 다양한 연속적인 공정이나, 서비스에서 발행하는 데이터 분석을 통하여 최적화된 미래 상태를 구현하는데 접목될 수 있는 기술 체제다.

AI기술 접목한 ‘클라우드 플랫폼’ [사진=원투씨엠]
AI기술 접목한 ‘클라우드 플랫폼’ [사진=원투씨엠]

사공간 데이터 분석/예측 시스템은 위치 기반의 이동 분포, 방문 분포 등의 공간 데이터를 시간 데이터와 결합해 다양한 시공간의 데이터의 분석 과정을 전방위로 분석 예측할 수 있는 AI시스템이다.

또 사용자 클러스러링 분석 시스템은 사용자 정보를 비식별화하여 정형, 비정형, 음성 시간 등의 모든 데이터의 잠재 가치를 유사한 행동 군집으로 분류하고, 개별 군집별의 행동 패턴을 분석하고 예측한다.

원투씨엠은 이러한 AI시스템을 기본의 원투씨엠의 고유 클라우드 플랫폼인 에코스 플랫폼(echoss Platform)에 접목하여 에코스 플랫폼의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다양한 AI기반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현재까지 원투씨엠은 주로 상점과 상점을 방문하는 고객간의 로열티 서비스나, 프로모션 서비스 및 모바일 바우쳐 서비스 등을 구현하는 상점 대상 O2O 환경에 에코스 플랫폼(echoss Platform)을 적용해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22개국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여 왔다.

이번 AI기술 체제가 장착된 에코스 플랫폼(echoss Platform)은 해당 사업 영역을 더욱 확장하여 모빌리티(Mobility), 자율 주행,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팜, 스마트 관광 등 상점뿐만 아니라, 오프라인이 결합된 다양한 환경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원투씨엠은 이를 위해 다양한 국내외 전문 기업들과 제휴를 확대하고 연내 다양한 시범 서비스를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