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울산시, ICT 기반 디지털 창조도시 구현
상태바
울산시, ICT 기반 디지털 창조도시 구현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5.01.3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 기반의 디지털 창조도시 울산 구현을 위한 2015년 울산시 정보화 시행계획이 수립된다. 

울산시는 30일 정보화위원회를 열어 ‘2015년 정보화 시행계획’을 심의·확정했다고 밝혔다. 

2015년 정보화 시행계획은 ‘ICT 기반의 디지털 창조도시 울산 구현’이라는 추진목표 아래 ‘개방과 소통중심의 열린시정 구현’, ‘U-IT 기술을 활용한 사회안전망 구축’ 등 6개 분야 43개 사업으로 짜였다. 이들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울산시는 올해 186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예정이다. 

분야별 중점투자 사항으로는 ▲도시정보시스템 고도화, 버스정보시스템 확대구축 등을 위한 ‘미래형 첨단 도시기반 구축 분야’가 84억4700만원(45.4%) ▲U-시티 통합관리센터 구축 기본계획 수립, 취약지역 CCTV 설치 등 ‘U-IT 기술을 활용한 사회안전망 구축 분야’가 41억1800만원(22.2%) 등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어 ▲행정정보시스템 운영, 행정업무용 SW 확대보급 등 ‘품격있고 신뢰받는 행정서비스 제공 분야’(15.7%) ▲대표 및 관광누리집 전면개편, 공공데이터 개방시스템 구축 등 ‘개방과 소통중심의 열린시정 구현 분야’(9.1%) ▲사이버 침해대응센터 보안관제 강화, 개인정보보호 활성화 추진 등 ‘사이버위협 선제적 대응역량 강화 분야’(4.8%) ▲취약계층 정보화 교육, 인터넷 중독 예방 및 해소 추진 등 ‘정보격차 해소 및 건전한 정보문화 구현 분야’(2.8%) 순이다. 

최장혁 울산시 기획조정실장은 “정보화는 미래 성장 동력을 견인할 분야로 민·관·산·학이 함께 협력하여 사업 추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 정보화위원회는 최장혁 울산시 기획조정실장을 위원장으로 시의원, 교수,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명으로 구성돼 울산시의 정보화 기본계획 및 연도별 시행계획 수립을 위한 심의 등의 역할을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