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노운하 파나소닉코리아 대표, ‘제3대 한미원 이사장 선출
상태바
노운하 파나소닉코리아 대표, ‘제3대 한미원 이사장 선출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5.01.28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한국미디어영상교육진흥원이 기존 김이환 이사장(방송통신위원회 광고균형 발전위원장)에 이어 파나소닉코리아의 노운하 대표이사를 제3대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 노운하 파나소닉코리아 대표

그동안 한국미디어영상교육진흥원(이하 한미원)은 초·중·고등학교 방송반 활성화 사업, 노인복지관, 군부대에 이르기 까지 다양한 계층의 미디어교육을 실시해왔으며 최근에는 지방자치단체 VJ시민기자단 미디어교육등, 서울청소년환경영상예술제, 학교폭력 피해학생들을 위한 미디어심리치료프로그램을 운영하기도 했다. 

새로 이사장에 취임한 노 대표는 “스마트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사회의 미디어는 정보전달이나 여론형성 기능뿐 아니라 오락매체로서 중요한 기능을 갖고 있고 특히 성장과정에 있는 청소년들에게 미디어의 영향력이 매우 크다고 할 수 있기에 미디어가 제공하는 다양한 오락기능을 통해 순기능과 역기능을 적절히 잘 활용, 미디어를 통해 청소년들에게 인성교육은 물론 소외 받는 자들이 소통하고 사회의 중심이 되는 데 사회적 기능의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그러면서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공식스폰서인 파나소닉코리아의 대표이사로서 매우 중요한 시기에 비영리법인의 이사장을 맡는다는 게 사실 쉽지는 않지만 영상기기를 판매하는 기업의 대표이사로서 제품만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에게 사회적 기능의 역할이 필요하며 미디어교육을 통해 커뮤니케이션 능력과 미디어능력을 개발 촉진시킬 수 있도록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