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애저 ML로 비즈니스 혁신 가속화
상태바
MS, 애저 ML로 비즈니스 혁신 가속화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5.01.21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신 러닝 효율적 관리 방법 제공…속도‧정확도↑-총소유비용↓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오늘 기자간담회를 열고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예측 분석 서비스인 ‘애저 ML(Machine Learning)’을 국내에 공식 론칭했다.

MS는 클라우드 기반의 데이터 예측 분석 솔루션인 애저 ML을 통해 기업과 사용자들에게 비즈니스 혁신에 도움을 줄 생산성과 플랫폼을 제공하겠다는 전략이다.

이 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이건복 MS 개발자 플랫폼 사업본부 이사는 “MS는 지난 1999년부터 내부적으로 꾸준히 머신 러닝을 준비해왔다”며 “미래 예측이 가능한 머신 러닝의 장점을 고객에게도 제공하고자 애저 ML을 출시했다”고 전했다.

최근 데이터량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컴퓨터 파워가 높아짐에 따라 클라우드 컴퓨팅을 통한 머신 러닝이 크게 주목받고 있다. 머신 러닝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분석한 내용을 기계가 학습한 후 미래를 예측하는 기술이다. 그간 막대한 양의 데이터 저장 용량과 컴퓨팅 파워 등 비용 및 복잡성 문제로 인해 도입 장벽이 높았다.

이건복 이사는 “애저 ML은 그간 지속됐던 머신 러닝의 문제를 깨뜨려 누구나 비용 효율적이며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했다”며 “요즘 이슈가 되는 빅데이터, IoT, 클라우드를 하나의 시스템으로서 포함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애저 ML은 검증된 마이크로소프트 알고리즘으로 클라우드 상에서 예측 분석 모델을 수립하고 테스트할 수 있는 ML 스튜디오(Machine Learning Studio), 수분만에 웹 서비스와 같이 모델을 실행할 수 있는 ML API 서비스(Machine Learning API Service) 등으로 이뤄졌다. 별도의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설치 없이 브라우저에서 언제 어디서든 애저에 로그인하고 사용할 수 있고 가상머신 상의 SQL 서버나 MS 애저 HD인사이트(HDInsight)를 포함해 애저 데이터 애셋의 기존 데이터를 그대로 활용할 수 있는 등 고객들에게 머신 러닝을 관리하고 활용할 수 있는 가장 빠르고 쉬우며 효율적인 방법을 제공해준다.

이건복 이사는 “이번 솔루션은 임베디드 운영체제 부분에서의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이동, 다량 데이터 유입, 클라우드 저장소, 빅데이터 하둡 솔루션 등 기본 매커니즘과 데이터 엔드 투 엔드(end to end)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빠른 속도와 높은 정확도, 총소유비용 절약, 인프라 제공 등이 애저 ML이 지닌 가장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애저 ML이 지닌 난제는 ‘알고리즘을 어떻게 구성할 것인가’일 뿐”이라며 “현재 2000여개가 넘는 알고리즘과 특징 모듈을 제공하고 있고 추후 서로 멀리 떨어져 있어도 유저를 초대해 함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공간마련이 가능한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건복 이사는 애저 ML 실행 데모 화면을 통해 솔루션에 대한 사람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어 송승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엔터프라이즈 마케팅 사업본부 부장이 머신러닝 활용 사례와 함께 애저 ML에 대한 설명을 보충해나갔다.

▲ 송승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엔터프라이즈 마케팅 사업본부 부장이 머신 러닝 기술 사례 활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현재 애저 ML은 머신러닝이 지난 2013년을 기준으로 미국에서 1500억개의 우편물 주소를 자동을 분류하고 처리하는데 사용돼 온 것처럼 실제 활용되고 있다. 티센크루프 엘리베이터가 그 대표적인 예다. 애저 ML은 티센크루프 기술자가 엘리베이터 점검 차 현장을 방문했을 시 추후 생길지도 모를 기술적 문제를 미리 알려줌으로써 사고를 미연에 방지시켜주는데 쓰이고 있다.

송승호 부장은 “애저 ML은 서비스이탈자 예측, 개인화된 광고, 의료서비스 개선, 이변 예측, 스팸 필터링 등 보다 다양한 곳에 활용할 수 있다”며 “MS는 애지 ML을 활용해 앞으로 사례를 더욱 발굴해 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MS 본부에서는 머신러닝 스타트업인 아퀴비오를 인수한 바 있다. MS는 애저 ML을 통해 앞으로 MS 클라우드의 인지도를 높이고 클라우드를 활용함으로써 수입을 창출해나갈 계획이다. 아직까지 애저 ML과 유사한 서비스가 국내에 없고, 에저 ML이 사용자의 편의성과 기업 인지도를 높이는데 탁월한 효과를 지닌 만큼 데이터 폭발적 증가와 거듭된 발전에 따라 크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