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경기도교육청, ‘2014 드림樂서’ 개최
상태바
삼성전자-경기도교육청, ‘2014 드림樂서’ 개최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4.09.04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와 경기도교육청이 주최하는 교육 페스티벌 ‘2014 드림樂서’가 4일 의정부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됐다. 삼성 드림樂서는 작년에 이어 올해로 2회를 맞이했다.

중·고교 학생들에게 진로에 대한 체계적인 정보를 제공해 학생들 스스로 꿈을 찾고 미래의 비전을 설계할 수 있도록 체험형 프로그램과 드림멘토의 희망강연 중심으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경기북부지역 중·고교생과 학부모, 교사 2800여명이 참석했다.

또 안병용 의정부시장, 최경자 의경주시의회 의장, 경기도의회 김원기의원, 의정부 교육지원청 윤창하 교육장 등도 참석했다.

‘가자, 다 함께! 꿈을 찾아서!(Go Together! For our dreams!)’라는 슬로건을 걸고 개최한 2014 드림樂서 1부는 4개의 주제관으로 나눠 진행됐다.

▲‘꿈별찾고(go) 존’에서는 체험과 상담을 위한 자기 이해 프로그램으로 IT검사대, 직업카드 검사대, 셀프 검사대가 운영됐으며 ▲‘우주멘토 존’에서는 전문가, 삼성전자 임직원, 대학생들로 구성된 70명의 ‘꿈 길라잡이’와 함께 하는 진로멘토링이 진행됐다.

▲‘꿈별무리 존’에서는 유형별 직업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24개 체험·전시부스가 운영됐으며 ▲‘삼성은하수 존’에서는 삼성전자에서 운영하는 체험프로그램인 ‘스마트 스쿨’,‘삼성 갤럭시 체험 버스’ 등이 운영됐다.

이어 이어진 2부에서는 방송인 이동우, 발레리나 강수진, ‘공부의 신’ 강성태 씨가 전문 강사로 나서 희망의 메시지를 나눴다. 또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강사로 나서 ‘꿈을 찾아가는 나만의 방법’, ‘꿈을 이루기 위한 연습’ 등의 주제로 강연했다.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기 위해 사업장별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온 삼성전자는 2014 드림樂서를 8개 도시에서 차례로 진행할 예정이다. 의정부를 시작으로 수원, 안동, 광주, 용인, 아산, 안산, 화성에서 개최된다.

안재근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장(부사장)은 “드림樂서는 지역주민들이 실질적으로 가장 원하는 것이 자녀들에 대한 체계적인 진로교육이라는 점에서 마련한 사회공헌활동으로 학생들이 꿈과 비전을 발견하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병용 의정부시 시장은 “경기북부지역의 청소년들을 위해 2014 드림樂서 첫번째 행사가 의정부시에서 개최된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고 경기북부 지역 청소년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본인의 꿈을 찾고 도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