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세계 각지서 한마음으로 환경보호 동참
상태바
LG전자, 세계 각지서 한마음으로 환경보호 동참
  • 지홍현 기자
  • 승인 2014.06.04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유엔(UN)이 정한 ‘세계 환경의 날(6월5일)’을 맞아 전세계 각지에서 ‘사회적 책임’ 실천에 적극 동참한다.

LG전자는 한국을 비롯한 중국, 러시아, 스웨덴, 오스트리아, 말레이시아 등 전세계 모든 법인에서 ‘글로벌 환경보호의 날(Global Volunteer Day)’ 행사를 연다.

글로벌 환경보호의 날은 LG전자가 2010년부터 유엔환경계획(UNEP)의 환경보호 캠페인과 연계해 매년 자발적으로 진행하는 친환경 활동이다.

▲ LG전자가 유엔(UN)이 정한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전세계 모든 법인에서 ‘글로벌 환경보호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은 지난 3일 LG전자 충북 청주 사업장 노동조합과 임직원들이 ‘두꺼비 서식지 가꾸기’ 활동을 하고 있다.

LG전자 노동조합과 임직원들은 3일 노조의 사회적 책임(USR) 실천 일환으로 충북 청주, 경북 구미 등 국내 사업장에서 ‘두꺼비 서식지 가꾸기’, 지역 하천 환경정화활동 등을 실시했다.

LG전자 임직원들은 5일 해외 각지에서도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중국, 말레이시아, 오스트리아에서 자원절약 및 환경보호 캠페인 ▲체코, 러시아에서 유적지 및 법인 주변 환경정화 활동 ▲스웨덴, 인도네시아, 남아공에서 지역 환경 전문가와 연계한 ‘어린이 환경교육’ 및 식목행사 등을 진행한다.

또 LG전자 노동조합과 사원 협의체인 ‘주니어 보드(Junior Board)’는 7일 유엔환경계획 주관으로 여의도 한강 시민공원에서 열리는 세계 환경의 날 기념행사에도 참여해 초등학생 100여 명을 대상으로 ‘주니어 환경과학교실’을 진행한다.

LG전자는 지난달 초부터 이달 5일까지 뉴욕 타임스퀘어 및 런던 피카딜리 광장에 위치한 전광판을 무상 대여해 유엔환경계획의 환경보호 캠페인 홍보를 돕고 있다.

전광판에 약 30초 분량의 캠페인 홍보영상을 매일 60여 회씩 상영해 전 세계 관광객들에게 친환경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두 관광명소의 하루 유동인구는 약 165만명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