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베니트, 네트로와 협력으로 공공 스마트관제 사업 적극 공략
상태바
코오롱베니트, 네트로와 협력으로 공공 스마트관제 사업 적극 공략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8.11.16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의미한 이벤트 영상 자동 선별, 표출해 관제 운영 효율성 및 극대화

[CCTV뉴스=신동훈 기자] 코오롱그룹 IT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베니트(대표 이진용)가 지능형 스마트관제 솔루션 전문기업 네트로(대표 류경)와 국내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코오롱베니트는 이번 총판 계약을 통해 네트로의 ‘스마트관제 시스템(SEAS, Smart Event Analysis System)을 국내 관공서를 비롯한 공공기관 중심으로 공급한다.

네트로의 ‘스마트관제 시스템’은 유의미한 이벤트가 발생한 CCTV 영상만을 자동으로 선별해 관제요원에게 보여주는 지능형 시스템이다. 국내 스마트관제 분야에서 가장 많은 레퍼런스를 보유하며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이 시스템은 육안감시로 인한 관제 사각지대를 최소화할 수 있으며, 1인당 관제 가능 대수 확대를 통해 운영인력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에 따라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CCTV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기관들의 관제 운영 효율화를 기대할 수 있다.

코오롱베니트와 네트로는 내년부터 본격화되는 스마트관제 공공사업을 대상으로 적극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코오롱베니트 손동일 이사는 “최소한의 인력으로도 신뢰도 높은 영상자료를 확보할 수 있는 스마트관제 시스템 도입을 통해 관제운영의 효율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시스템과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확보해 시장에 공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트로 류경 대표는 “고객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한 업그레이드를 지속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며, “이번 총판 계약을 계기로 공공시장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한편 국내 스마트관제 분야의 선두 자리를 지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