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ASUS, 공식 온라인 쇼핑몰 ‘ASUS 스토어’ 오픈

오는 17일까지 ‘ASUS 스토어’ 오픈 기념 할인권 증정 프로모션 실시 신동훈 기자l승인2018.09.10 15:35:51l수정2018.09.10 15: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ASUS가 자사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ASUS 스토어’를 전격 오픈했다.

이제 ASUS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ASUS 스토어(kr.store.asus.com)’에서 전 제품을 한층 더 편리하게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게 됐다. ASUS 스토어에서 게이밍 노트북 ROG 시리즈, TUF 시리즈, 슬림형 노트북 젠북 및 비보북과 태블릿 등과 PC, 올인원 제품은 물론, 마우스, 키보드, 어댑터, 가방 등 액세서리까지 전 제품이 구매 가능하다.

이번 ASUS 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오는 9월 17일까지 할인코드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ASUS 스토어의 이벤트 페이지에서 퍼즐을 맞추면 할인코드가 증정되고, 제품을 결제하기 전에 장바구니에서 할인코드를 입력하면 5만원 할인이 적용된다. 액세서리를 제외한 노트북, PC, 올인원 등 전 제품 구매 시 사용할 수 있으며, 할인코드는 하나의 ID당 한번만 사용 가능하다.

이와 함께 ASUS의 신제품 노트북 젠북 프로 15 UX580 의 예약판매 이벤트도 실시된다. 오는 9월 12일부터 30일까지 11번가 이벤트 페이지에서 젠북 프로 15를 구매하면 고급 노트북 파우치와 로지텍 마우스, JBL 블루투스 스피커 등 사은품을 증정하며, 사은품은 모델 사양별로 상이하다.

젠북 프로 15 UX580은 세계 최초로 노트북에 FHD 스크린패드가 탑재된 모델로, 스크린 패드 애플리케이션으로 음악 감상, 캘린더, 계산기 등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기존의 터치패드 모드는 물론, 스크린 확장 디스플레이 모드를 통해 듀얼 스크린으로 활용할 수 있어 다양한 멀티태스킹이 가능한 제품이다.

젠북 프로 15 UX580은 프리미엄 디자인은 물론 고사양 스펙까지 갖췄다. 최대 인텔 8세대 i9 프로세서, NVIDIA GeForce GTX 1050Ti 그래픽카드를 탑재해 동영상 편집과 고사양 게임도 가능하다. 또, 최대 4K UHD 터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모델은 100% Adobe RGB를 지원하고 팬톤(PANTONE) 인증 디스플레이를 채택하여 정확하게 색상을 구현할 뿐만 아니라 뛰어난 화질로 4K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ASUS 관계자는 “ASUS 스토어를 통해 사용자들이 ASUS가 엄선한 다양한 제품을 좀 더 쉽게 알아보고 간편하게 쇼핑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향후 ASUS 스토어에서 단독 이벤트와 기획전 등 다양한 소식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또, 이번에 출시된 젠북 프로 15 UX580은 터치패드에 스크린을 탑재한 혁신적인 모델로, 효율적인 작업을 위해 다양한 멀티태스킹을 지원하는 고사양 노트북이 필요한 전문가나 직장인에게 적합한 제품”이라고 전했다.

한편, ASUS 스토어 프로모션 및 젠북 프로 15 UX580 예약판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해당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ASUS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