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6 17:35 (월)
옵토마, 풀HD 비즈니스·대형 공연장 겸용 고광도 3D 프로젝터 출시
상태바
옵토마, 풀HD 비즈니스·대형 공연장 겸용 고광도 3D 프로젝터 출시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4.03.2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옵토마가 공연장, 회의실, 전시회장 및 의료 연구실 등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 가능한 풀 HD 비즈니스 및 대형 공연장 겸용 고광도 3D 프로젝터 ‘EH500’, ‘EH501’, ‘EH503’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EH500, EH501, 및 EH503 고광도 3D 프로젝터 3종은 텍사스 인스트루먼트의 0.65인치 1080p DMD 칩 및 차세대 브릴리언트 컬러(Brilliantcolor) 기술이 적용돼 더욱 자연스럽고 생생한 영상을 재현할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신제품 3종 모두 1920×1200 픽셀 급 해상도를 제공해 대형 스크린에 투사하는 경우에도 선명하고 깨끗한 영상을 출력하는 것이 가능하다.

▲ 입문형 대형 공연장용 프로젝터 EH500

EH500은 입문형 공연장용 프로젝터로 적합하며 통합형 랜·무선 디스플레이 시스템을 지원하는 EH501은 간편한 유·무선 원격 제어로 원하는 영상을 디스플레이에 손쉽게 출력할 수 있어 여러 대의 프로젝터를 사용하는 경우 특히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

또한 무선 VGA 동글 구매시에는 무선 투사 기능을 통해 케이블 없이도 노트북 및 PC의 이미지, 영상 파일 전송이 가능하다. EH503은 프로젝터 사용 환경에 구애 받지 않고 유연한 설치를 가능하게 하는 ‘풀 렌즈 쉬프트’ 기능과 더불어 설치될 장소의 거리와 넓이에 따라 맞춤형 프로젝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표준 렌즈 이외에 별도로 와이드 렌즈와 망원 렌즈를 옵션으로 제공해 사용자가 프로젝터를 다양한 공간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EH500, EH501과 EH503은 각각 4700, 5000, 5200 안시루멘(ANSI Lumen)의 밝기를 지원해 강의실, 회의실, 전시회장 등 밝은 장소에서도 전등을 켜둔 채 뚜렷한 화질의 이미지 및 영상을 감상하는 것이 가능하다.

더불어 3종 모두 일반 모드에서는 뚜렷하게 보이지 않는 인체 조직, 기관 등의 영상 구현이 가능한 ‘의료용 디지털 영상 및 통신(Digital Imaging and Communications in Medicine, DICOM)’ 시뮬레이션 모드를 탑재하고 있어 X레이·CT·MRI 영상 회의가 주로 진행되는 의료 연구실, 의학 포럼에서 특히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3종 모두 3D 포맷을 지원하는 HDMI 1/4 시리즈 포트를 탑재(EH501은 1.4a, EH500·EH503은 1.4b)하고 있으며 EH500과 EH503은 옵토마의 최신 장거리 RF 3D 안경 ZF2100과 함께 사용될 수 있는 3D VESA 포트를 지원해 대형 회의실에서 10명 이상의 인원이 3D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하는 경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 3종은 현재 판매 중이며 국내 총판을 통해 유통, 판매된다. 권장 소비자 가격은 EH500은 265만원, EH501은 330만원, EH503은 650만원(와이드 렌즈, 망원 렌즈는 옵션 제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