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3 16:49 (월)
에쓰씨케이, ‘Azure ExpressRoute C1’ 파트너십 체결
상태바
에쓰씨케이, ‘Azure ExpressRoute C1’ 파트너십 체결
  • 김지윤 기자
  • 승인 2018.08.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적인 인터넷연결 보다 안정적, 빠른 응답속도, 높은 보안성 제공가능

[CCTV뉴스=김지윤 기자] 국내 최고의 클라우드 솔루션 공급 기업인 에쓰씨케이가 국내 유통공급자 중 최초로 마이크로소프트와 ‘애저 익스프레스루트 C1(Azure ExpressRoute Connectivity 1)’ 파트너십을 체결하였다고 13일 밝혔다.

Azure ExpressRoute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Azure 환경에서 사설(Private) 네트워크를 통해 마이크로소프트의 전세계 데이터센터간 고속 전용선 연결을 제공해 주는 서비스로써, 높은 보안성은 물론 안정적이고 빠른 응답속도로 제공되는 전용망 네트워크를 통해서 온-프레미스와 클라우드 통합 환경을 제공한다.

▲ ExpressRoute 연결모델 대표 이미지

온-프레미스 (On-Premise) 또는 공공 장소 환경의 마이크로소프트 데이터 센터와 인프라 사이에 개인 연결을 만들 수 있고, 공용 인터넷을 사용하지 않아서 일반적인 인터넷 연결보다 안정적이고 속도가 빠르며 응답시간이 짧고 보안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해외지사/공장 또는 협력사간 네트워킹을 해야 하는 기업이 도입할 경우 이러한 효과와 함께 상당 수준의 비용 절감효과와 99.95%의 연결 업타임 서비스 수준도 보장 받을 수가 있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는 전세계 54개 Azure 리전을 보유하여 가장 많은 데이터 센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오랜 기간 동안 Office365, Bing 등의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세계에서 가장 큰 WAN Backbone을 보유하고 있어서 이를 통해 ExpressRoute를 이용하여 온-프레미스와 같은 네트워크를 전세계에 구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국내 1,200여개의 파트너사를 보유하고 있는 에쓰씨케이는 ExpressRoute 파트너십 체결을 기념하여 다양한 마케팅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2차례의 웨비나 (Webinar)를 성황리에 진행하여 Azure ExpressRoute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공개토크를 통해 해외 지사를 보유한 고객들과 파트너사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설문 이벤트와 컨설팅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솔루션 도입 전 검증을 위한 PoC (Proof of Concept) 진행도 지원한다.

에쓰씨케이의 이진철 클라우드 사업본부장은 “ExpressRoute를 이용하면 해외에 지사나 조직을 보유한 국내 기업들이 글로벌 전용선을 내 품에 가지고 있는 효과를 가질 수가 있다. 파트너사들과 고객들이 ExpressRoute를 편하고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웨비나와 같은 교육과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며, 앞으로도 에쓰씨케이의 여러 파트너사들과 함께 수준 높은 클라우드 솔루션을 계속 시장에 선보일 것이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