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아카마이, “한국 32강전 평균 트래픽 6위”

한국과 같은 조의 독일, 멕시코, 스웨덴 상위 3개국에 올라 김지윤 기자l승인2018.07.09 13:09:57l수정2018.07.27 09: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김지윤 기자] 전 세계 최대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카마이코리아가 러시아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 축구 대회 32강전의 온라인 스트리밍 트래픽을 발표했다. 아카마이 인텔리전트 플랫폼으로 집계된 자료에 따르면 2018 러시아 대회 시작 10일 만에 2014 브라질 대회의 전체 기간 스트리밍 트래픽을 돌파했고 32강 종료 시점에는 65% 더 많은 트래픽을 기록했다.

2018 러시아 대회의 경기 중 동시 시청자 수가 가장 높았던 날은 한국 대 독일, 멕시코 대 스웨덴이 동시에 경기를 치룬 6월 27일(한국 시간)로, 동시 시청자 수 970만 명을 기록했다. 이는 최고 동시 시청자 수 500만 명을 기록한 2014 브라질 대회의 경기(미국 대 독일 및 포르투갈 대 가나 동시 경기)의 약 2배에 달하는 수치다. 2018 러시아 대회에서 발생한 최고 트래픽은 23.8Tbps로 2014 브라질 대회 최고 트래픽(6.99Tbps)의 약 3배 이상이었다.

국가 별 32강 경기의 전세계 평균 온라인 스트리밍 트래픽

32강 진출 국가 별 전세계 평균 트래픽을 살펴보면 한국과 같은 조에 속한 독일(18.18Tbps), 멕시코(16.75Tbps), 스웨덴(15.84Tbps)이 상위 3개국에 올랐다. 한국이 참가한 경기의 평균 트래픽은 14.42Tbps를 기록해 6위를 차지했다.

하위 3개국은 덴마크(7.79Tbps), 호주(8.12Tbps), 페루(8.23Tbps)가 차지했다. 이는 2018 러시아 대회 32강에서 가장 낮은 평균 트래픽이지만 2014 브라질 대회의 최고 트래픽이었던 6.99Tbps를 상회하는 기록이다.

2018 러시아 대회와 역대 국제 스포츠 대회의 트래픽을 비교해보면 다음과 같다. 2018 러시아 대회 개최 2일 만에 2010 남아공 국제 축구 대회에서 발생한 전체 트래픽, 3일 만에 2012 런던 국제 하계 스포츠 대회에서 발생한 전체 트래픽, 4일 만에 2014 소치 국제 동계 스포츠 대회에서 발생한 전체 트래픽, 10일 만에 2014 브라질 대회에서 발생한 전체 트래픽을 돌파했다.

#아카마이#트래픽

김지윤 기자  jiyu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8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