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북미정상회담 관련 전세계에서 400만 건 트윗 발생
상태바
트위터, 북미정상회담 관련 전세계에서 400만 건 트윗 발생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8.06.15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에서 400만 건의 북미회담 관련 트윗 발생

[CCTV뉴스=신동훈 기자] 지난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북미정상회담은 트위터 상에서 글로벌 35개 매체가 한국어, 영어, 일본어로 실시간 중계를 제공하며 큰 화제가 되었다. 회담이 확정된 6월 1일부터 회담 다음날인 6월 13일까지 400만 건의 트윗이 쏟아지며, 역사상 처음으로 이뤄지는 미국 대통령과 북한 지도자의 만남에 주목했다.

분당 트윗수 기준으로 가장 많은 트윗이 몰렸던 화제의 순간은 오전 10시 4분 경 두 정상이 만나 악수하던 순간으로 분당 5200건의 트윗이 전세계에서 발생했다. 이어 산책, 합의문 서명, 트럼프 대통령 기자회견 등 매 주요순간마다 트윗량이 많았다.

싱가포르 현지에서 개최된 한국언론진흥재단(KPF) 주최 ‘한반도 평화토론회’는 아리랑국제방송 트위터 계정(@ArirangWorld. www.twitter.com/arirangworld)을 통해 전세계로 단독 생중계되었고, 23만여 명이 시청했다. 또한 로이터, 블룸버그 등 글로벌 매체들은 이번 회담 관련 트위터 모멘트(https://twitter.com/tictoc/status/1006865032762789888)를 발행해 주요 뉴스를 실시간으로 전달했다.

트위터는 전세계인들이 이번 회담 관련 각국 정치 지도자, 언론인, 인권운동가를 비롯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과 관점을 실시간으로 보고, 대화도 나눌 수 있는 유일한 플랫폼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