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IoT 산실 LG유플러스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

이광재 기자l승인2014.03.11 10:53:29l수정2014.03.11 10: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LG유플러스가 국내외 IT전문기업을 대상으로 4G LTE 디바이스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사업화를 지원하는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가 IoT(Internet of Things, 사물인터넷) 산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중소기업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들에게 4G LTE 시험망, 서버 및 계측장비 등 무선통신 테스트장비 이용 환경을 제공하는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는 지난 2011년 8월 개관 이후 IoT분야 이용건수가 4000여건(누적)에 이르는 등 150여개 중소업체와 상생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LTE오픈 이노베이션센터 
▲ LTE오픈 이노베이션센터

LG유플러스는 사물과 사물간에 통신을 주고받는 혁신적인 기술과 서비스에 대한 잠재수요가 크고 향후 탈통신과 연계한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하고 중소기업과 산·학·연 연계해 다양한 모뎀 칩셋을 적용한 모듈을 추가 개발하는 등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를 적극 활용해 IoT 시장 확장에 앞장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현재 솔루션아이티, 에스엔브이와 LTE망을 이용해 재고파악은 물론 오류확인, 상품 매출 증대까지 꾀할 수 있는 IoT 자판기 사업화를 진행중이다.

또한 세종대학교, 넷코덱연구소와 공동으로 개발해 LTE 기반의 영상 및 비행데이터 송수신 모듈을 탑재한 LTE기반 지능형 비행로봇 시연에 성공하는 등 중소기업의 전문기술을 반영해 다양한 분야에서 탈통신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중소기업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자들이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를 이용하려면 LTE 오픈 이노베이션 홈페이지(loic.uplus.co.kr)에 회원가입 한 다음 테스트 날짜를 정하고 시험 장비 및 단말기를 선택·예약한 후 직접 센터를 방문해 테스트 하면 된다.

이유신 LG유플러스 M2M서비스개발팀 부장은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는 중소기업과 상생을 위한 동반성장 및 미래 IoT사업의 산실로 IT생태계 상생협력 창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LTE 오픈 이노베이션센터는 서울 상암동 사옥 2층에 80평 규모로 개설돼 개발자는 물론 팀 단위로 이용할 수 있는 프로젝트룸과 디바이스 개발룸이 마련돼 있다.



이광재 기자  voxpop@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