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차이나모바일' LTE 로밍 상용서비스 개시
상태바
KT-차이나모바일' LTE 로밍 상용서비스 개시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4.02.2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중국 차이나모바일과 TDD와 FDD간 이종 LTE 로밍 상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KT는 차이나모바일홍콩과 이종(TDD-FDD)간 LTE 로밍을 상용화 한 이후 지난해 NTT도코모와도 LTE 로밍 서비스를 시작했고 이번 차이나모바일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이종(TDD-FDD)간 LTE 로밍 상용 서비스를 진행함으로써 동북아 지역에서 주파수와 방식과 관계없이 한·중·일 LTE 로밍 벨트를 구축하게 됐다고 전했다.

▲ KT가 MWC 2014에서 차이나모바일 및 NTT도코모와 LTE 로밍 시연을 선보였다. 사진 좌측으로부터 사토루 키노시타 NTT도코모상무, 왕 홍메이 차이나 모바일 본부장, 임채환 KT 모바일 협력팀장

KT는 이번 MWC 2014에서 차이나모바일 및 NTT도코모와 함께 한·중·일 3사 협력을 통해 LTE 로밍 서비스를 시연을 선보였다. 특히 차이나모바일과의 LTE 로밍은 한국과 중국의 양사간 IPX 직접 연동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게 돼 더욱 안정적인 로밍 서비스가 가능하게 됐다.

한편 KT는 차이나모바일 이외에도 스페인 오렌지텔레콤, 프랑스 오렌지텔레콤과 LTE 로밍 서비스를 시작해 15개국 LTE 로밍 서비스를 제공중이며 LTE 로밍 지역 확대 및 차이나모바일과 LTE 로밍 상용서비스 개시를 기념하는 이벤트로 4월21일까지 LTE 데이터로밍 5만원권의 데이터 용량을 기존 대비 3배인 450MB로 제공한다.

박혜정 KT IMC본부 본부장은 “한국과 중국간 LTE 로밍 상용을 포함해 KT는 세계 최고 수준의 로밍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 차이나모바일 및 NTT 도코모와의 협력을 지속 강화해 차별화된 로밍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