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정보통신산업진흥원, 2018년 상반기 ‘월드프렌즈 NIPA 자문단’ 모집
상태바
정보통신산업진흥원, 2018년 상반기 ‘월드프렌즈 NIPA 자문단’ 모집
  • 이승윤 기자
  • 승인 2018.01.1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15일부터 월드프렌즈 NIPA 자문단 파견인원 모집 시작

[CCTV뉴스=이승윤 기자]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는 퇴직인력 대상 해외 파견 프로그램인 ‘월드프렌즈 NIPA 자문단’의 참가 희망자를 2월 23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으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월드프렌즈 NIPA 자문단 모집 포스터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제공

NIPA 자문단은 한국정부파견 해외 봉사단 사업 ‘월드프렌즈 코리아’의 일환으로 국내 퇴직 전문 인력을 활용해 우리나라가 가지고 있는 우수한 산업발전 개발 노하우를 전수하여 개도국의 경제·산업 발전과 양국 우호협력 관계를 강화하는 데 기여하는 사업이다. 

2010년 시행 첫해 18개국 38명 파견을 시작으로 2016년 30개국 87명, 2017년 30개국 103명 등 지금까지 약 680여명의 자문관이 세계 곳곳에 파견되어 활동했다.

자문단 지원자격은 10년 이상 실무 경력을 보유한 만 50세 이상의 퇴직(예정)자에 한한다. 현지어 혹은 현지에서 통용되는 공용어로 의사소통과 영어로 강의·자문·보고서 작성이 가능해야 하며 파견 기간에 해외 생활이 가능해야 한다. 

이번에 모집하는 NIPA 자문단은 2018년 5월 이후 차례로 파견될 예정이다. 파견 기간은 기본 6개월~1년으로 파견 성과에 따라 최대 3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모집 분야는 정보통신, 산업기술, 에너지자원, 무역투자, 지역발전 등 5개 분야이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파견기관이 요구하는 직무 기술서를 확인할 수 있다. 

파견자들에게는 주거비 포함 현지 생활비 월 4천달러와 활동 지원비 월 700달러를 포함해 출·귀국 준비금 120만원, 항공료와 보험료 등 연간 6천만~7천만원이 지원될 계획이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 글로벌기반팀 김일곤 팀장은 “NIPA 자문단은 열정있는 퇴직 전문 인력들의 좋은 자아실현 기회”라며 “각자가 쌓아온 지식과 경험, 전문성을 활용하여 개발도상국의 발전과 본인의 꿈을 동시에 이룰 수 있는 이번 자문단 모집에 많은 지원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