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화그룹 방산계열사, ‘나라사랑 정신’ 기린 애국 시무식 8년째 이어져
상태바
한화그룹 방산계열사, ‘나라사랑 정신’ 기린 애국 시무식 8년째 이어져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8.01.02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신동훈 기자] 한화그룹 방산계열사가 1월 2일 무술년 새해를 맞아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나라사랑 정신을 기리며 2018년을 시작했다.

이 날 참배에는 한화 이태종 대표이사, 한화테크윈 신현우 대표이사, 한화시스템 장시권 대표이사, 한화지상방산 손재일 대표이사,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이사를 비롯해 팀장 이상 임직원 150여 명이 참석했다.

한화그룹 방산계열사는 2011년 국립서울현충원과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8년째 새해 업무 시작일에 맞춰 ‘애국 시무식’을 이어오고 있다.

㈜한화, 한화테크윈, 한화지상방산,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는 2일 무술년 새해를 맞아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애국 시무식’을 진행했다. 행사에 참석한 각 사 대표이사와 임직원들이 호국영령을 위해 묵념하고 있다.
(앞줄 왼쪽 두번째부터)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이사, 한화테크윈 신현우 대표이사, ㈜한화 이태종 대표이사, 한화시스템 장시권 대표이사, 한화지상방산 손재일 대표이사.

임직원들은 현충원을 참배해 순국선열의 넋을 위로하고, 2018년에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방산기업으로서 사업보국(事業保國)의 창립 정신을 되새기며 사업에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조국을 지키다 돌아가신 애국지사, 국군장병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국가 안보에 기여하는 방산기업이 되어야겠다’는 결의를 다지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