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그렉터, 엣지 컴퓨팅 기술 기반 지능형 IoT ‘인케이스링크’ 출시
상태바
그렉터, 엣지 컴퓨팅 기술 기반 지능형 IoT ‘인케이스링크’ 출시
  • 이승윤 기자
  • 승인 2017.12.2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신러닝 기능이 추가돼 위급상황시 신속하게 최적의 대안 마련 가능

[CCTV뉴스=이승윤 기자] 그렉터는 순수 국내기술로 엣지 게이트웨이가 지능을 보유하며 클라우드를 참조해 사용자가 원하는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손쉽게 구축-운영할 수 있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의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를 개발, 1년간의 시험운영을 마치고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20일 발표했다.

'인케이스링크'(InCaseLink)는 산업-생산설비나 환경, 공간설비에 다양한 디바이스를 연결, 설비의 작동, 운영, 생산, 제반환경 등 방대한 데이터를 실시간 분석, 위치기반으로 이상유무를 탐지하고 결과를 예측하며 모니터링을 통해 생산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지능형 IoT 플랫폼이다.

지능형 IoT 플랫폼 '인케이스링크'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으로 설계돼, 엣지 게이트웨이에서 일차 판단한 데이터를 머신러닝 기능을 갖춘 클라우드로 보내 운영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한 환경변화에 따른 경험치와 대응방안이 축적돼 평시는 물론 위급상황에도 신속하게 최적의 대안을 마련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엣지 투 클라우드' 기술은 현장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선별하여 수집, 제어하는 '엣지컴퓨팅' 기술과, 수집된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통합처리해 산업현장에 필수적인 공간기반 실시간 데이터로 분석관리하는 '스페이스 IoT' 기술 등을 포함하고 있어, 사물을 자동화시키는데 꼭 필요한 핵심 요소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인케이스링크' 사용자는 엣지 게이트웨이와 연동해 개발자 도움없이 직접 이벤트, 시나리오 등을 파워포인트처럼 편리하게 구축-사용할 수 있는 통합운영관리툴 '아이스튜디오'(I-Studio)를 통해 전체 디바이스를 모니터링하고 관리-제어한다.

그렉터는 핵심 특허를 모두 확보한 상태이며, 메인시장인 제조업, 에너지산업, 안전-보안 분야를 집중 공략해 시장주도권을 확보한다는 전략을 추진중이다.

김영신 그렉터 대표는 "첨단 엣지컴퓨팅 기술을 적용한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에 벌써부터 국내 굴지의 대기업은 물론 글로벌 기업과 정부기관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국제경쟁력을 갖춘 메이저 벤더사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3년 내에 지능형 IoT 및 애플리케이션 시장을 주도하는 세계 5대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