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화테크윈, 제17회 온비프(ONVIF) 기술포럼 공동주최
상태바
한화테크윈, 제17회 온비프(ONVIF) 기술포럼 공동주최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7.11.0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신동훈 기자] 한화테크윈 시큐리티부문이 지난 8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리는 ‘제 17회 온비프(ONVIF) 기술포럼 Plugfest & F2F(이하 ONVIF 기술포럼)’를 공동 주최한다.

온비프가 주관하는 본 행사에서 한화테크윈은 온비프의 회원사이자 로컬 스폰서(Local Sponsor)로서 행사를 공동 주최하며, 시큐리티 장비 간 호환성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시큐리티 장비 간 호환성이 높아지면, 다양한 제조사의 제품을 쓰는 고객도 하나의 시스템처럼 장비를 운용할 수 있어 편의성이 크게 개선된다.

이번 행사는 아이디스(IDIS), 엑시스(AXIS), 보쉬(BOSCH) 등 약 20여 개의 글로벌 영상감시 제조사들이 참가해 기기들 간 호환성을 테스트하고, 제품의 인터페이스 표준화를 재정립하며 업계 표준을 함께 구축할 수 있는 유일한 행사다.

‘온비프 기술 포럼’은 실제 테스트가 이루어지는 ‘플러그페스트(Plugfest)’ 세션과 온비프 정책수립 및 운영방향을 논하는 ‘F2F’ 세션으로 구성된다.

‘플러그페스트’ 세션을 통해 각 제조사의 개발자들은 각 사에서 개발한 기기 간 호환성을 함께 테스트 하며, 제품 출시 전에 기기의 오류나 보완점 등을 미리 확인한다.

또한, ‘F2F’ 세션에서는 테스트 이후 각 사 개발자들이 새로운 기술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고, ONVIF 내 신규 정책 및 프로토콜을 수립하는 등 시장 트렌드에 맞는 개발 방향을 논의한다.

한화테크윈은 지난 2009년부터 온비프 정회원으로 활동하며 다양한 포럼에 성실히 참여해 기술 표준화에 앞장서고 있다. 한화테크윈은 이번 ‘온비프 기술 포럼’에서 카메라와 저장장치, SSM(자체 개발 통합관리 소프트웨어)을 타 제조사의 제품과 함께 테스트한다. 이를 통해, 제품의 개선 방안을 연구하고 품질을 보완해 향후 고객에게 더욱 편리하며,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금번 ‘온비프 기술 포럼’에서는 온비프 프로토콜 개발 및 기술 운영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한화테크윈의 수지트 라만(Sujith Raman) 책임연구원이 새롭게 기술 위원회 멤버로 당선됐다. 이로써 한화테크윈은 2016년에 이어 올해도 기술 위원을 보유한 회사로 시큐리티 기술 표준화를 위한 활발한 활동을 지속하게 됐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앞으로도 온비프와의 지속적인 기술교류를 통해, 글로벌 파트너사들과 시큐리티 시장을 이끌어갈 미래 기술을 공유, 협의하며 당사의 제품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며, “보다 적극적인 ONVIF 회원 활동을 통해, 영상보안 산업 활성화에 꾸준히 이바지 할 것”이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