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델 EMC, 미 공군 10억 달러 규모 클라우드 서비스 계약 수주
상태바
델 EMC, 미 공군 10억 달러 규모 클라우드 서비스 계약 수주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7.10.16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 제너럴다이나믹스와 함께 최대 78만 명의 EaaS 프로그램 사업 진행

[CCTV뉴스=신동훈 기자] 델 EMC가 미국 공군의 전사적 IT 트랜스포메이션에 나선다. 델 EMC는 최근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이하 MS) 및 미국의 군수업체 제너럴다이나믹스(General Dynamics)와 함께 미화 10억 달러(한화 약 1조 1천억 원) 규모의 미 공군(U.S. Air Force) 클라우드 호스팅 엔터프라이즈 서비스(Cloud Hosted Enterprise Services, 이하 CHES) 계약을 수주했다.

이번 CHES 계약은 미 연방정부의 클라우드 기반 협업솔루션 관련 사업 중 역대 최대 규모로서, 미 공군 측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IT 비용을 절감하고 조직 내 효율성과 민첩성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 공군은 2015년에 ‘콜라보레이션 패스파인더(Collaboration Pathfinder)’로 불리는 IT 혁신 프로젝트를 진행, 이메일, 커뮤니케이션 및 업무생산성 툴 등을 MS 오피스 365 기반으로 전환한 바 있다. 당시 프로젝트를 함께 수주한 델과 MS, 제너럴다이나믹스는 2년간 14만 명 이상의 사용자를 성공적으로 새로운 플랫폼으로 이전했다. 이번 CHES 프로젝트는 그 연장선에 있지만 프로젝트의 규모와 수혜 대상은 역대 최대 규모로 더욱 크게 확대됐다.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로서의 엔터프라이즈(Enterprise-as-a-Service 또는 EaaS)’ 도입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온 미 공군은 델 EMC의 솔루션을 그 해결책으로 선택했다. 이번 CHES 프로그램 하에 최대 77만 6천여 명의 사용자들이 클라우드 서비스 형태로 이메일, 커뮤니케이션 툴, 협업 솔루션, 오피스 생산성 도구, 기록관리 솔루션 등을 사용하게 된다. 미 공군뿐 아니라 미 국방군수본부, 미 육군 공병단도 이번 프로젝트의 혜택을 누리게 될 예정이다. 1년 여간의 프로젝트를 통해 데이터센터들을 통합하고 비용을 절감해, 핵심 업무에 더 많은 자원을 할당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번 계약에는 커뮤니케이션 및 협업 시스템 이전을 위한 델 EMC의 컨설팅 서비스와 함께 애플리케이션의 적합성과 이전 또는 폐기를 결정하는 애플리케이션 프로파일링 서비스가 포함된다. 델 EMC는 자동화된 툴과 MS 전문 지식 및 방법론을 결합해 수년간 엔터프라이즈 규모의 마이그레이션을 진행하고 고객의 비즈니스 성취를 이끌어 온 경험을 살려 이번 프로젝트를 지원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