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코리아 제3대 대표이사에 노운하씨 선임
상태바
파나소닉코리아 제3대 대표이사에 노운하씨 선임
  • CCTV뉴스
  • 승인 2010.03.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한국인 대표이사로 4월 1일 취임
파나소닉코리아㈜(panasonic.kr)의 제3대 대표이사에 노운하(盧運夏) 파나소닉코리아 영업마케팅부문장(총괄이사)이 선임됐다. 2000년 11월 설립된 파나소닉코리아의 대표이사에 한국인이 선임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노운하 대표이사는 4월 1일 정식으로 취임한다. 노운하 파나소닉코리아 대표이사 내정자는 파나소닉코리아의 창립멤버이며, 지난 10년간 영업마케팅 분야를 총괄해왔다. 노 내정자는 2000년 11월 파나소닉코리아의 창립 당시 영업마케팅총괄부장으로 근무를 시작했으며, 2004년 이사로 승진하고 등기임원이 된 후, 2006년부터 영업마케팅부문장을 역임했다.

파나소닉코리아㈜는 세계적인 가전업체인 일본 마쓰시타전기산업주식회사의 한국법인으로 2000년 11월 설립되었다. 파나소닉코리아㈜는 디지털카메라, 디지털캠코더 등 영상제품을 비롯해 방송장비, 생활가전, 헬스 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제품을 판매 중이다.


<임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