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삼성SDS, 기업용 대화형 AI 플랫폼 ‘브리티’ 출시
상태바
삼성SDS, 기업용 대화형 AI 플랫폼 ‘브리티’ 출시
  • 조중환 기자
  • 승인 2017.09.05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조중환 기자]삼성SDS(대표 정유성)가 대화형AI 플랫폼 ‘브리티(BrityTM)’를 출시하며 B2B 인공지능 시장 공략에 뛰어 들었다.

5일 송파구 잠실 본사에서 미디어설명회를 통해 공개한 삼성SDS의 B2B 인공지능 ‘브리티’ 는 자연어로 대화하여 고객이 요청하는 업무를 지원하고 수행하는 지능형 비서다.

삼성SDS 관계자는 대화형 AI인 ’브리티’ 공개에 대해“지난 6월 발표한 분석 AI 및 시각 AI와 함께 AI 3대 플랫폼을 완성함으로써 인공지능이 필요한 제조, 금융, 서비스업 등 기업용 인공지능 시장 공략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는 의미”라고 강조했다.

삼성SDS는 지난 6월 수치나 로그데이터를 분석하여 패턴인식이나 결과 예측 등을 수행하는 분석 AI인 브라이틱스 AI(Brightics AI)와 이미지나 동영상을 분석하여 개체인식과 장면 이해 등을 수행하는 시각 AI를 발표한 바 있다.

‘브리티’의 특징으로는 사용자가 요청하는 업무를 처리하기 위해 자연어 이해와 추론 및 학습이 가능한 대화형 AI엔진을 적용한 것에 있다. 때문에 단문이 아닌 복잡한 중문의 문장일지라도 사용자의 질문의도를 분석하여 질문자의 의도에 맞는 답변을 제공한다.

또한 갑작스럽게 사용자가 화제를 전환할 경우에도 새로운 의도를 처리한 후 이전 의도로 복귀해 대화를 진행하여 처리를 해준다.

‘브리티’는 플랫폼의 특성으로 인해 문자 대화 뿐만 아니라 음성 대화도 지원한다. 카카오, 라인 등 모바일 메신저는 물론 PC, 전화, 스마트폰 등 하드웨어에 관계없이 적용할 수 있다.

이 밖에 자동 추천을 통해 대화모델 성능을 향상시켜 기존 대화형 AI에 비해 구축기간을 기존 3개월에서 1개월로 단축해 비용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삼성SDS 관계자는 “외부 출시에 앞서 올 5월부터 삼성SDS를 포함한 계열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일정, 전화번호, 출장, 근태 및 식단 메뉴 등 회사 내에서 임직원들에게 공통으로 필요한 각종 정보 서비스를「브리티(BrityTM)」로 처리하며 성능 검증을 마쳤다”고 밝혔다.

김종필 삼성SDS 개발센터장 상무는 “’브리티’는 이미 여러 업종에서 다양한 응용서비스로 구현 중이며, 고객 제품과 서비스를 혁신하는 플랫폼 서비스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SDS는 AI 플랫폼의 지속적인 개발과 사업 강화를 위해 조직 확충 및 전문인력 확보에도 적극적이다.

최근 AI기술 개발을 위한 전담조직을 신설한 데 이어 실리콘밸리 애플, 야후 등 글로벌IT기업에서 인공지능 분야에 풍부한 기술과 경험을 갖춘 AI전문가인 이치훈 상무를 지난 6월에 영입한 바 있다.

이치훈 삼성SDS AI연구팀장 상무는 “AI시대에서 데이터가 가장 중요한 데 삼성SDS는 이런 점에서 대단히 매력적인 기업이다”라고 합류 소감을 밝히며, “앞으로 기업고객의 비즈니스 혁신을 지원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형 AI(AIaaS) 사업자로 삼성SDS가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