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3 18:19 (금)
카카오, 올해 1분기 영업이익 383억 원...멜론 효과
상태바
카카오, 올해 1분기 영업이익 383억 원...멜론 효과
  • 정동희 기자
  • 승인 2017.05.11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정동희 기자] 카카오는 5월 11일 K-IFRS(한국국제회계기준) 기준 2017년 1분기 연결 매출 4438억 원, 영업이익 383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반영된 로엔엔터테인먼트 뮤직 콘텐츠 매출 영향이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1분기 연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3% 증가하고, 전분기 대비 2% 하락했다. 콘텐츠 플랫폼 매출은 2218억 원으로 전분기와 유사한 수준이며 전년 동기 대비 142%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2분기부터 반영된 로엔엔터테인먼트의 매출 영향으로 뮤직 콘텐츠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대폭 상승, 1103억 원을 기록했다. 

게임 콘텐츠 매출은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의 경쟁 심화에 따른 신규 게임 출시 부재의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14% 감소했으나 퍼블리싱 게임 매출 비중의 확대와 PC 게임 매출의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로는 14% 증가해 803억 원으로 집계됐다. 카카오페이지와 카카오톡 이모티콘 사업의 꾸준한 성장세가 반영된 기타 콘텐츠 매출은 전분기 대비 46%, 전년 동기 대비 74% 상승한 312억 원이다. 

광고 플랫폼 매출은 시장 비수기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6% 감소했으나 전년 동기 대비로는 3% 성장해 1333억 원을 기록했다. 모바일 광고 매출 비중은 전체의 약 53%다. 기타 매출은 887억 원이다. 비수기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2% 하락했지만 카카오톡 선물하기와 카카오프렌즈 플래그십스토어의 성장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312% 상승한 결과다. 

카카오페이지와 주요 모바일 게임을 포함한 콘텐츠 관련 마케팅 활동으로 발생한 광고선전비와 로엔엔터테인먼트 편입 효과가 반영된 1분기 영업비용은 총 4055억 원이다. 결과적으로 1분기 영업이익은 383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2% 증가했고 영업이익률은 8.6%다. 당기순이익은 전분기 대비 268억 원, 전년 동기 대비 435억 원 증가한 545억 원을 기록했다. 

카카오는 카카오톡의 진화와 인공지능 기반 기술 연구도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2월 설립한 카카오브레인은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연구 개발에 착수했고, 카카오 내부의 AI 부문에서는 독자적인 인공지능 플랫폼과 이를 적용한 카카오 서비스와 스마트 디바이스 출시를 준비 중이다.

주요 서비스 플랫폼의 성장도 기대를 모은다. 광고 사업 부문에서는 3분기 중 정교한 타게팅이 가능한 신규 광고 플랫폼을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게임 부문에서는 중국과 대만, 홍콩 게임 시장 매출 1위에 오르며 전세계 2억 다운로드를 기록 중인 모바일 게임 음양사와 카카오프렌즈 IP 게임을 하반기 중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