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웨스턴디지털, 외장형 드라이브 ‘G-드라이브 USB-C’ 공개

콘텐츠 제작 환경 최적화…USB 3.1 Gen 1 인터페이스로 전송 속도 극대화 신동훈 기자l승인2017.04.18 09:32:10l수정2017.04.18 09: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웨스턴디지털은 사진, 영상 등 콘텐츠 제작 환경에 최적화된 G-테크놀로지(G-Technology) 브랜드의 신제품 외장형 드라이브 ‘G-드라이브(G-DRIVE) USB-C’의 출시를 발표했다.

G-드라이브 USB-C는 차세대 맥(Mac)과 윈도 시스템을 지원하는 USB-C 커넥터 기반의 USB 3.1 Gen 1 인터페이스로 전송 속도를 극대화한 최대 10TB 용량의 외장형 데스크톱 드라이브다. HD 비디오, 사진, 음악 등 각종 콘텐츠 제작 작업에 필요한 넉넉한 저장 공간과 빠른 속도를 제공하는데 최적화된 설계로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비롯한 대용량 멀티미디어를 다루는 직업군에게 특히 유용하다.

▲ 웨스턴디지털 외장형 드라이브 G-드라이브 USB-C

G-드라이브 USB-C는 방열 기능을 갖춘 세련된 디자인의 알루미늄 외장재의 드라이브로 성능과 온도를 최적으로 유지한다. 또한 USB-C 포트를 통해 별도의 충전기 없이 최대 45W(와트) 출력으로 최신 맥북(MacBook) 또는 맥북 프로(MacBook Pro) 등의 외부 기기의 충전에도 용이하다.

특히 맥 사용자는 G-드라이브 USB-C의 플러그앤플레이 기능을 통해 별도의 드라이버 없이 시스템에 연결하는 즉시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애플 타임 머신(Apple Time Machine) 백업 소프트웨어의 모든 기능을 사용해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는 것도 가능하다. 더불어, 간단한 포맷으로 윈도우 기반 PC와도 호환된다.

이 밖에도 G-드라이브 USB-C는 제품 본체 외 USB-C to USB-C 케이블, USB-C to USB-A 케이블 등을 함께 제공한다. 호환되는 인터페이스로는 썬더볼트 3(Thunderbolt 3), USB 3.1 Gen 1, USB 3.0 및 USB 2.0 등이 있다.

웨스턴디지털의 어드밴스드 테크놀로지 부문 부사장 마크 윌리엄스(Mike Williams)는 "G-드라이브는 전문적인 용도의 고용량, 고품질 스토리지 솔루션을 찾는 콘텐츠 크리에이터에게 최적화된 제품"이라며, "특히 USB-C 포트를 새롭게 탑재한 이번 신제품은 최신 시스템에서의 원활한 작업은 물론, USB 전원 공급 기능을 통해 간편하게 외부 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등 편의성을 높였다"고 전했다.

G-드라이브 USB-C는 4TB, 8TB, 10TB 총 세 가지 용량으로 구성된다. 생산자권장가격(MSRP)은 용량에 따라 4TB는 23만원, 8TB는 40만 2500원, 10TB는 51만 7500원이다. 3년의 제한 보증이 제공되며, G-테크놀로지 공식 유통업체를 통해 17년 2분기 중 국내 출시될 예정이다. G-테크놀로지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웨스턴디지털#G-드라이브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403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7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