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스마트폰 이용자 절반 ‘몰입소비’ 즐긴다

메조미디어, ‘2017 타깃 오디언스 분석리포트’ 발표 신동훈 기자l승인2017.04.17 09:19:09l수정2017.04.17 09: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 2명 중 1명은 ‘몰입소비’를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몰입소비란 특정 대상에 대한 호감으로 관련 제품을 자주 구입하며 이에 대한 소비를 아깝지 않다고 느끼는 소비 행태를 말한다.

메조미디어가 17일 ‘2017 타깃 오디언스(Audience, 사용자) 분석리포트’를 공개했다. 디지털 시대의 소비자를 이해하기 위해 올해 3월 10일부터 3월 15일까지 국내 스마트폰 사용자 1500명을 대상으로 성별, 연령, 결혼여부 등에 따라 △1318 남학생 △1318 여학생 △2039 싱글남 △2039 싱글녀 △3049 기혼남 △3049 기혼녀 △5069 시니어 등 7개 타깃군으로 분류해 세대별 미디어 이용과 소비 특징을 조사했다.

▲ 세대별 몰입소비 경험률 그래프

2명 중 1명은 ‘덕후’…여성이거나 연령대가 낮을수록 ‘몰입소비’ 비중 높아

보고서에 따르면, 세대별 ‘몰입소비’ 여부에 대해 조사한 결과 10대 여학생과 20대 싱글녀를 중심으로 몰입소비 경험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세대별 몰입소비 경험률’ 조사에서 1318 여학생의 경험률이 81%로 가장 높고 이어 2039 싱글녀(71%), 1318 남학생(62%), 2039 싱글남(60%), 3049 기혼녀(55%), 3049 기혼남(48%), 5069 시니어(44%) 순으로 높았다. 이로써 적어도 2명 중 1명은 몰입소비 대상이 있는 것으로 볼 수 있으며, 여성이거나 연령대가 낮을수록 몰입소비 대상이 있다고 응답한 비중이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전 세대 모두 몰입소비와는 별도로 자신과 여가를 위한 지출을 늘릴 계획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지출 품목 중 향후 소비를 늘릴 계획이 있거나 의지가 있는 품목을 설문조사한 결과, 10대와 시니어는 취향과 취미 관련 소비를 주로 꼽았고, 20대 이상 청장년층은 여행/레저와 자기관리/교육비를 30% 이상으로 가장 많이 선택했다. 이는 최근 라이프 트렌드 중 하나인 소비하는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 즉, 자신의 행복을 가장 중시하고 소비하는 트렌드와도 무관치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제품 정보 습득 시 온라인 상 정보 이용 활발…10대는 ‘소셜미디어’ 이용

스마트폰 이용자 대부분은 제품 정보를 얻기 위해 온라인 상의 정보를 주로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0대의 경우 제품 정보를 얻는 채널로 소셜미디어를 꼽은 비율이 남학생 37%, 여학생에서 66%로 나타나 낮은 연령층을 중심으로 제품 구매에 미치는 소셜미디어의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음을 짐작할 수 있다. 10대를 제외한 나머지 세대는 인터넷 검색, 배너광고와 카페, 블로그 등을 제품 정보 습득 채널의 우선 순위로 꼽았다. 한편, 5069세대에서는 인터넷 검색, 배너광고에 이어TV 광고의 응답율이 36%로 높게 나타나 시니어 세대에게 TV의 영향력이 여전히 존재함을 확인할 수 있다.

정보탐색 위한 디지털 매체 1위 포털…친목 도모는 메신저로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들이 정보탐색과 습득을 위해 주로 이용하는 디지털 매체는 포털사이트, 친목과 커뮤니케이션을 위해서는 소셜미디어와 포털 보다는 메신저를 자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대별 주이용 디지털 매체 순위를 조사한 결과, 정보탐색과 습득을 위한 디지털 매체는 전 세대 공통으로 포털이 1위를 차지했다. 친목과 커뮤니케이션 목적으로는 메신저를 주로 이용하며, 콘텐츠 소비와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매체로 10대부터 30대 싱글들은 동영상을, 30대 이상 기혼남녀와 시니어는 포털을 가장 많이 선택했다.

2위권 매체에서는 세대별 특징이 명확하게 드러났다. 10대 여학생은 정보탐색(46%), 친목과 커뮤니케이션(66%), 콘텐츠 소비와 엔터테인먼트(52%) 등 세 가지 목적에서 모두 소셜미디어를 선택했다. 시니어(40%)와 3049 기혼남(27%)은 정보탐색을 위해서 언론사/뉴스 사이트를 꼽았다. 3049 기혼녀는 정보탐색(25%)과 콘텐츠 소비와 엔터테인먼트(40%) 등 두 목적에서 메신저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나 메신저를 다양한 목적으로 활발히 활용하는 세대라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주 이용 디지털 매체로 3049 기혼남(70%), 기혼녀(73%), 5069 시니어(77%)는 모두 포털을, 1318 여학생(56%), 2039 싱글남(54%), 2039 싱글녀(70%)들은 메신저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1318 남학생(52%)에서는 동영상을 꼽은 비율이 높았다. 10대의 경우, 포털은 주이용 디지털 매체 4순위로 나타나 다른 세대와 차이를 보였다. 주로 연령대가 높을수록 포털을 중심으로 이용하고, 연령대가 낮은 세대들에게는 포털의 영향력이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것으로 풀이된다.

임인자 메조미디어 트렌드전략팀 팀장은 “디지털 시대를 맞아 소비자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외부 요인들이 다양해지면서 기존 인구통계학적 특성에만 기반해 소비자 특성을 이해하고 정의를 내리는 데는 한계가 있다”며, “이번 보고서가 소비자별로 가진 유사한 특징들을 보다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참고자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17 타깃 오디언스 분석리포트’의 보다 자세한 내용은 메조미디어의 마케팅 트렌드와 정보 뉴스레터 인사이트엠(Insight M)와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메조미디어#스마트폰#몰입소비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403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7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