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3D프린팅 도면 저작권 보호 강화 나선다

한국3D프린팅서비스협회-한국복제전송협회, MOU 체결 신동훈 기자l승인2017.03.16 16:45:38l수정2017.03.16 17: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한국3D프린팅서비스협회는 16일 서울시 마포구 한국복제전송협회 7층 회의실에서 한국복제전송협회(KORRA)와 3D프린팅 도면 저작권 신탁 및 이용허락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식(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의 이번 MOU 체결은 4차 산업 혁명에 대응해 3D프린팅 도면 저작물의 저작권 보호를 강화하고 3D프린팅 도면 유통사업 활성화에 목적을 두고 있다. 한국3D프린팅서비스협회가 관리하고 있는 3D프린팅 도면은 금번 MOU를 통해 KORRA가 운영하는 도면 관리 시스템인 KORRA 3D프린팅 사이트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3D프린팅 도면 저작물의 사업화를 위한 상호 협력 △3D프린팅 도면 저작권 보호 및 유통 사업 협력 △3D프린팅 관련 산업육성 △3D프린팅 기술력 향상을 위한 세미나 공동 추진 △3D프린팅 콘텐츠 보급 확산 및 창업 관련 사업 공동 추진 △3D프린팅 도면 저작권 관련에 대한실무 의견 제공 △기타 상호 관심 분야 등에서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정홍택 KORRA 이사장은 "4차 산업 혁명시대를 맞아 업계 최초로 3D프린팅 도면 저작권을 관리하는 것을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하고 업무협약을 통해 3D프린팅 산업 발전에 기여함과 동시에 3D프린팅 도면의 저작권 관리와 보호, 유통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영배 한국3D프린팅서비스협회 협회장은 "3D프린팅이 대중에게 알려지고 확산 되면서 갈수록 대중적인 분야에서의 활용이 증가하고 있다. 본 업무협약을 통해 3D프린팅 경진대회에 참여한 국내 대학, 직업전문학교 학생 및 청년 취·창업을 준비하는 모든 분들께 새로운 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고 저작권자의 권리가 보호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협회는 3D프린팅 저변 확대를 위해 문화, 예술, 의료, 국방, 산업,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 접목되고 있는 사례를 널리 알리는 ‘3D프린팅 창의메이커스 필드’를 개최하고 있다.

#3D프린팅#한국3D프린팅서비스협회#한국복제전송협회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403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7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