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0 22:55 (금)
유니티, GDC 2017 키노트서 ‘Unity 5.6’ 발표
상태바
유니티, GDC 2017 키노트서 ‘Unity 5.6’ 발표
  • 신동윤 기자
  • 승인 2017.03.03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신동윤 기자] 유니티 테크놀로지스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 GDC 2017의 키노트 연설을 통해 ‘Unity 5’ 시리즈의 마지막 버전이 될 ‘Unity 5.6’을 발푤했다. 또한 4월 중에는 유니티 엔진의 차세대 버전인 ‘Unity 2017’의 베타버전인 ‘Unity 2017.1’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키노트 연사로 나선 존 리치텔로(John Riccitiello) 유니티 CEO는 “그래픽, 퍼포먼스, 안정성, 효율성과 플랫폼 확장 등 핵심 분야의 발전을 통해 통해 Unity 5 엔진은 Unity 5.6 버전에서 정점에 이르렀다”며, “물리 기반 렌더링, 글로벌 일루미네이션(Global Illumination), 코드리스 IAP(Codeless IAP) 등의 기능은 Unity 5 엔진과 커뮤니티가 성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요소 중 아주 일부였다”고 말했다.

▲ 존 리치텔로 유니티 CEO는 키노트를 통해 ‘Unity 5.6’ 및 ‘Unity 2017’의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된 Unity 5.6 버전은 프로그레시브 라이트매퍼(Progressive Lightmapper)를 통해 조명 시나리오 연산 속도를 높이며, 네비게이션 메시 시스템(Navigation Mesh system)은 방대한 게임 세계 안의 캐릭터를 더욱 쉽게 조종할 수 있도록 하는 인공 지능과 경로 탐색 기능을 제공한다. 또한 새로운 비디오 플레이어는 부드러운 4K 영상 재생을 지원하며 360도 영상을 만들 수 있게 한다.

이외에도 불칸(Vulkan) 그래픽 API를 기본 지원해 윈도우, 안드로이드, 타이젠(Tizen) 등의 플랫폼에서 더 나은 성능을 제공하면서도 전력소모는 줄인다. 텍스트 메시 프로(TextMesh Pro)는 고급 텍스트 렌더링을 통해 텍스트 서식과 레이아웃을 더욱 효과적으로 제어하도록 도와준다. 이 기능은 Unity 5.3 이상 버전의 사용자는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며, 향후 출시될 유니티 2017 버전에는 기본 탑재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는 유니티의 차세대 버전인 Unity 2017에 대한 소개도 함께 진행됐다. Unity 2017은 그래픽, 성능, 효율성, 플랫폼 지원 등에 대한 새로운 기능과 향상된 기능을 제공할 뿐 아니라 비 개발자인 예술가나 디자이너의 공동작업과 팀 생산성 향상을 위해 다양한 디자인 특화 기능이 도입된다. 테크니컬 아티스트, 라이팅 아티스트, 애니메이션 제작자 등 여러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Unity 2017 베타 버전에 대한 테스트 참여는 4월 중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현장에는 유니티의 글로벌 파트너들이 연사로 참가했으며, 세계 시장 진출을 꿈꾸는 유니티 개발자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지원 계획에 대해 발표해 많은 주목을 받았다. 특히 샤오미는 유니티를 통해 샤오미 마켓에 등록해 중국시장에 직접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GDC 2017 키노트에서 유니티 개발자의 글로벌 시장 지원 계획에 대해 설명중인 샤오미 관계자

이어서 발표에 나선 페이스북 관계자는 페이스북의 새로운 게임 플랫폼인 페이스북 게임룸을 적극 지원하며, ‘디 아이즈 오브 애라(The Eyes of Ara)’, ‘스카이힐(Skyhill)’ 등의 프리미엄 게임 개발자들이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Unity 5.6 버전부터는 세계 최대 SNS 플랫폼인 페이스북의 호스팅과 과금 툴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