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창간 8주년 축사] 타니구치 코지 리소코리아 대표

한국 IT산업 발전 위한 든든한 파수꾼
신동훈 기자l승인2017.02.09 15:29:45l수정2017.02.09 15: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창간 여덟 돌을 맞은 CCTV뉴스에 리소코리아의 임직원을 대표해 축하의 뜻을 전합니다.

CCTV뉴스는 보다 깊은 분석과 한발 앞선 보도로 독자의 큰 사랑과 두터운 신뢰를 받는 IT미디어로 성장해 왔습니다. 그동안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IT산업 발전을 위해 CCTV뉴스가 보여주신 노고에 감사의 말씀과 더불어 깊은 찬사를 보냅니다.

▲ 타니구치 코지 리소코리아 대표

CCTV뉴스는 폭 넓고도 깊이 있는 정보들로 나침반의 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왔으며 새로운 지식정보사회를 이끌어 가는 온라인 미디어로서 독자들의 깊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CCTV뉴스는 정보통신과 과학기술 산업을 이끄는 최고의 IT전문지로서 글로벌 IT트렌드를 주도해 나가는데 큰 방향성을 제시함은 물론 한국의 IT산업 발전을 위한 든든한 파수꾼이 되어주시리라 확신합니다.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