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TS, LG전자 노트북 신모델에 헤드폰:X 오디오 기술 탑재
상태바
DTS, LG전자 노트북 신모델에 헤드폰:X 오디오 기술 탑재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7.01.0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TS가 LG전자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자사의 입체 사운드 기술인 헤드폰:X(DTS Headphone:X)를 LG 그램 노트북 시리즈의 신모델(모델명: 13Z970, 14Z970, 15Z970) 및 고성능 노트북 울트라 PC(모델명: 15U470)에 탑재했다고 밝혔다.

LG 노트북 제품이 DTS 헤드폰:X 기술을 지원함으로써 사용자들은 일반 헤드폰을 활용해 노트북에서도 완벽한 몰입형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게 됐다. DTS 헤드폰:X 기술은 물리적으로 2채널만을 지원하는 헤드폰 및 이어폰상에서 입체음향을 구현하는 DTS의 첨단기술로 실제 사운드가 발생하는 공간에서 소리가 들려오는 멀티채널 홈시어터와 같은 효과를 만들어 낸다. 이에 따라 게임 및 영화, 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를 한층 더 실감나게 즐길 수 있도록 해 준다.

기어 스카덴 테세라 홀딩 코퍼레이션 제품 및 서비스부문 책임자는 “LG전자와의 협력으로 다양한 제품에 DTS 사운드 기술 적용을 확대해 나간다는 점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DTS의 핵심 목표는 사용자들에게 고품질의 사운드를 제공하는 것이고 이번 파트너십으로 전세계 소비자들이 더 많은 혜택을 누리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제용 DTS코리아 대표는 “이번 DTS 헤드폰:X 기술 지원으로 보다 많은 사용자들이 LG 노트북에서도 최상의 엔터테인먼트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장익환 LG전자 상무는 “DTS와의 협력으로 새로운 그램 노트북 시리즈에 DTS 헤드폰:X 기술을 적용하게 돼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프리미엄 오디오는 최고의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중요한 기술이자 우리가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고자 하는 핵심 가치이기도 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