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중국 프리미엄 시장 출사표
상태바
‘LG 시그니처’, 중국 프리미엄 시장 출사표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6.12.1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초프리미엄 브랜드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중국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LG전자는 14일 북경 피닉스 국제 미디어센터(Phoenix International Media Centre)에서 LG전자 중국법인장 이혜웅 부사장, 중국가전협회 이사장 장펑, 중국전자영상협회 회장 호야빈 등을 비롯해 주요 거래선, 현지 언론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LG 시그니처 중국 출시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중국 각계 유명인사들이 LG 시그니처 제품을 개성있게 소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LG전자는 현장에 참석하지 못하는 고객들도 이날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방송사와 제휴해 TV로 생중계했다.

▲ 14일 북경 피닉스 국제 미디어센터(Phoenix International Media Centre)에서 열린 LG 시그니처 신제품 발표회에서 모델이 LG 시그니처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중국 유명 사진작가 옌쯔숑, LG 시그니처 냉장고는 유명가수이자 미식가 알렌 린(Allen Lin),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중국 최대 미디어그룹 시상의 CEO 쑤망, LG 시그니처 공기청정기는 중국 유명 언론인이자 자선사업가 양란이 각각 소개했다.

LG 시그니처 냉장고를 소개한 알렌 린은 “문을 노크하는 동작만으로도 냉장고 내부를 볼 수 있는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기능은 냉장고 문을 자주 여닫을 필요가 없어 냉기가 빠져나가는 것을 방지한다”며 “에너지 절약은 물론 식재료 본연의 맛을 그대로 보존할 수 있는 완벽한 솔루션”이라고 극찬했다.

LG전자는 이달 말 77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를 출시하는 것을 시작으로 내년 초까지 LG 시그니처 전 제품(냉장고, 세탁기, 공기청정기)을 중국 시장에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한편 LG전자는 지난 9월부터 유럽과 북미에서 진행한 ‘LG 시그니처 인더시티’ 광고 캠페인을 중국에서도 실시할 계획이다. 이 캠페인은 LG 시그니처 제품과 유명 건축물간의 디자인 유사성을 보여주는 방법으로 LG 시그니처의 초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다.

LG전자 중국법인장 이혜웅 부사장은 “최고의 성능과 디자인을 갖춘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중국 프리미엄 가전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