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엠프론티어, MS 클라우드 ‘애저’로 신사업 개발 박차
상태바
엠프론티어, MS 클라우드 ‘애저’로 신사업 개발 박차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6.11.2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엠프론티어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종합 IT서비스업체인 엠프론티어(emFrontier)가 24일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를 기반으로 하는 기술제휴 및 신사업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24일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진행된 MOU 조인식에는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사장 랄프 하웁터(Ralph Haupter),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와 안재환 엠프론티어 대표가 참석해 전략적 파트너십에 관한 제휴 협약서를 교환했다.

▲ (좌측부터) 안재환 엠프론티어 대표와 랄프 하웁터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사장,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

이번 MOU는 엠프론티어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플랫폼을 도입해 클라우드는 물론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머신러닝, 혼합현실 등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최신 IT 기술 기반의 서비스 환경을 조성함과 동시에 고객을 위한 신규 비즈니스를 확장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졌다.

마이크로소프트와 엠프론티어는 앞으로 양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시장을 대상으로 하는 솔루션 사업화 관련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엠프론티어는 애저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공급망관리(SCM)와 생산관리시스템(MES)을 강화하고,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솔루션의 IT 서비스 환경을 고도화 하고 성숙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해 9월 엠프론티어와 같은 독립소프트웨어 개발업체(Independent Software Vendor, ISV)에 솔루션 개발부터 출시 이후 단계에 걸친 폭넓은 지원을 제공하기 위한 전담 팀을 신설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전담 팀 운용으로 ISV와의 상생을 위한 협력을 공고히 하고 건전한 IT 생태계 구축을 도모해 더 많은 기업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더 많은 한국 고객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위한 경쟁력을 보유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마이크로소프트는 ISV와의 협력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새로운 수익창출의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