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진흥원-英 사이버보안청, 사이버위협 공동 대응
상태바
인터넷진흥원-英 사이버보안청, 사이버위협 공동 대응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3.11.11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이이 영국과 사이버위협 공동 대응을 위해 영국 사이버보안청 및 관련 5개 기관과 상호협력을 위한 의제를 논의하고 영국 사이버보안청과 MOU를 체결키로 했다.

이번 회의에는 내각사무처 사이버보안 정책총괄기구인 사이버보안청(OCSIA) 제임스 퀴놀트(James Quinault) 국장, 외무부의 제이미 손더스(Jamie Saunders) 국장과 함께 정보기관인 정보통신본부(GCHQ), 기반시설보호를 담당하는 국가기반시설보호센터(CPNI), 그리고 기업혁신기술부(BIS) 등 영국의 사이버보안을 담당하는 주요기관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이 자리에서 KISA와 영국 사이버보안청(OCSIA)은 민간 사이버보안 분야 전반에 걸쳐 협력의제에 대한 내용을 논의하고 내년 1월 중 MOU를 체결키로 합의했다.

또한 영국이 CERT(Cert UK)를 내년 1월 설립하기로 함에 따라 KISA가 CERT 설립 및 운영 경험을 제공하기로 하는 한편 영국은 기반보호시설 지정기준 설정 및 취약점 관리 경험을 지원해 주기로 하는 등 양국 정보보호 기관 간에 실질적인 협력을 추진키로 했다.

아울러 KISA와 영국 정보보호 기관들 간에 ▲연 1회 사이버보안 공동워크숍 개최 ▲기업 정보보호관리체계 인증기준 정보공유 ▲정보보호 인식제고 및 투자확대를 위한 정보공유 ▲사이버보안 기술 공동개발 및 상호 인력교류 ▲사이버보안 교육 관련 커리큘럼 공동개발 및 개도국 사이버보안 공동 지원 등을 진행한다.

이기주 KISA 원장은 "영국은 유럽에서 사이버보안 수준이 높은 국가이자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사이버보안 강국"이라며 "이번 정부 관계자들과의 실무회의를 통해 한ㆍ영간 실질적인 사이버보안 협력 기반을 조성하게 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