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노르마, 무선 보안 솔루션 ‘엣이어’ 모바일 버전 출시

이광재 기자l승인2016.10.19 16:41:54l수정2016.10.19 16: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내 무선 보안 업체 노르마가 기업용 무선 네트워크 취약점 점검 솔루션 ‘엣이어(AtEar)’의 모바일 버전인 ‘엣이어 모바일’을 출시했다.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엣이어 모바일은 기존 엣이어 엔터프라이즈 프로의 기능 전반을 담은 가운데 휴대성 측면에서 강화된 버전이다. 스마트폰 디바이스를 이용하는 방법으로 비전문가도 손쉽게 솔루션을 설치해 사용자 친화성이 높은 UI를 통해 네트워크를 점검할 수 있도록 한다.

더불어 최근 국민안전처, 행정안전부, 교육과학기술부, 금융감독원 IT보호업무 모범규준의 정보보안 항목 개정으로 국가 차원에서 무선 네트워크 보안이 강화되고 있다. 그러한 상황에서 엣이어 모바일은 기업들이 ISMS 및 ISO 27001과 같은 인증을 편리하게 점검을 수행하며 획득하기 위한 환경을 조성한다.

▲ 엣이어 모바일은 무선 네트워크 보안을 처음 시작하는 기업 혹은 합리적으로 무선 보안 방안을 마련하려는 기업 및 기관에게 적격이다.

점검 초반에 무선 네트워크 취약점 평가의 기준으로 삼고자 하는 정책을 설정해 무선 네트워크를 스캔하고 AP별 위험도를 확인할 수 있다. 고객이 사용하는 AP의 위험도가 높게 측정된 경우, 안전도 향상을 위한 지침이 되는 코멘트를 제공하여 문제점을 개선할 수 있도록 돕는다.

엣이어 모바일을 통한 무선 네트워크 점검은 프로젝트 단위로 이뤄진다. GPS가 연동돼 점검 장소의 정확한 위치를 저장한 다음 네트워크 점검 기반이 되는 표준 정책과 고객이 보유한 AP로서 안전성을 보장 가능한 AP를 화이트 리스트로 설정하고 점검에 착수한다.

무선 현황 스캔 과정에서는 주변 AP의 위험도가 색깔로 표시돼 사용자가 한눈에 위험도를 파악할 수 있도록 한다. 더 나아가 비인가 AP를 클릭하면 상세 정보를 표시하고 실제로 해당 AP를 찾고자 할 때 AP 신호를 인식해 음량과 진동 세기로 신호강도를 반영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가 비인가 AP를 발견해 현장의 사진 증거를 남길 수 있도록 설계돼 있어 네트워크 포렌식 측면에서도 유용하다.

또 엣이어 모바일의 페네트레이션 테스트(Penetration Test) 기능은 키 크래킹(Key Cracking) 기법을 통해 현재 사용하는 AP에 적용된 암호의 취약성을 확인하고 AP 보안을 강화시킨다.

아울러 점검시 생성된 프로젝트 별 무선 현황 데이터를 리포트로 저장하여 APP 자체에서 다수의 프로젝트에 대한 통합 분석 작업이 가능하고 그래프 형식으로 리포트를 반영한다.

엣이어 모바일은 무선 네트워크 보안을 처음 시작하는 기업 혹은 합리적으로 무선 보안 방안을 마련하려는 기업 및 기관에게 적격이다. 특히 산업기밀 및 민감한 공공 정보를 다루는 공공기관의 경우 무선 보안 대책이 의무화되고 있는 추세로 이미 여러 기관에서 노르마의 엣이어 엔터프라이즈 프로를 도입한 바 있고 엣이어 모바일의 연동 또한 고려하고 있다.

각종 금융기관 및 의료기관, 쇼핑몰 등 수많은 고객의 개인정보를 수집/관리하는 사업체에서 활용될 가능성 또한 높다. 고객의 희망에 따라 기존 엣이어 엔터프라이즈 프로와 엣이어 모바일을 연동한 ‘엣이어 플러스(AtEar Plus)’ 서비스 형태로도 제공한다.

정현철 노르마 대표는 “고도화되는 무선 네트워크 위협은 가정과 기업, 나아가 정부까지도 겨냥하고 있다”며 “누구나 쉽게 무선 보안을 수행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솔루션이 산업 전반을 좌우한다. 엣이어 모바일은 기업이 무선 네트워크를 안전하게 만들 뿐 아니라 산업 경쟁력을 갖추는 데에도 필수적인 조건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노르마는 국내 대기업,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자사 제품 공급 및 취약점 점검 서비스를 진행해 왔고 최근 인도, 일본 기업과 파트너십 관계를 체결했다. 향후 중국, 동남아, 중동 등 세계 각지로의 진출 또한 앞두고 있다.

이광재 기자  voxpop@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