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0 22:55 (금)
LG유플러스-서울주택도시공사, 홈IoT 아파트 시범단지 건설!
상태바
LG유플러스-서울주택도시공사, 홈IoT 아파트 시범단지 건설!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9.2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내 총 1400여 세대에 유·무선 통합 홈IoT 시스템 구축 예정

LG유플러스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홈IoT 플랫폼을 구축한 프리미엄 아파트 시범단지를 건설해 주거환경 고급화에 나선다.

서울 강남구 서울주택도시공사 본사에서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과 안성준 IoT사업부문 전무 및 변창흠 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두 회사는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 LG유플러스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홈IoT 아파트 시범단지 건설에 나선다.

이번 사업은 LG유플러스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상호 역량을 결집해 홈IoT 시스템으로 구축된 프리미엄 아파트 시범단지를 건설함으로써 생활편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LG유플러스는 서울주택도시공사의 서울시 오금지구 보금자리주택 1, 2단지 총 1400여 세대에 유·무선 통합 홈IoT 시스템을 구축한다. 입주 시 제공되는 현관 보안, 조명, 냉/난방 등 유선 홈네트워크 빌트인 서비스는 물론 직접 구입한 LG전자와 삼성전자의 TV·냉장고·세탁기 등 IoT 생활 가전도 추가로 IoT 앱 내에 연동해 관리할 수 있다.

시범단지에는 기존 유선 기반의 홈네트워크 영역을 무선 기반의 IoT 연동으로 통합해 거주자는 빌트인 가전뿐 아니라 다양한 생활 가전을 추가 연동할 수도 있다.

LG유플러스는 오금지구 보금자리주택 단지 내 통합 IoT 플랫폼을 구축하고,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해 거주민의 편리한 IoT 서비스 이용을 도울 방침이다.

또 IoT로 연동된 가전제품들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특화 기능을 제공한다. 단순히 가전제품의 전원·기능제어를 넘어 구체적인 행동 명령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거주자의 현재 위치에 따라 모드를 전환하는 위치기반 솔루션을 구축한다.

LG유플러스는 서울 오금지구 내 시범단지를 시작으로 향후 서울주택도시공사에서 시행하는 주택 사업에 홈IoT를 적용해 국내 주거환경 수준을 끌어올리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변창흠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신규로 건설되는 아파트에 대해서도 스마트 홈IoT 플랫폼을 확대 적용해 국내 주거환경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데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한 축을 담당하겠다”고 전했다.

권영수 부회장은 “서울 오금지구 내 시범단지 구축을 시작으로 전국 신규 분양 아파트 단지에서 LG유플러스의 ‘감동적인’ 홈Io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홈IoT로 변화된 고객 생활의 편리한 경험은 고객 감동으로 이어지며, LG유플러스는 고객 감동을 위한 혁신을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