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3 10:40 (월)
LG유플러스, 5G 시대 위한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상태바
LG유플러스, 5G 시대 위한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9.01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특성 활용 실감형 미디어 적극 개발 계획

LG유플러스가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들의 미래서비스 아이디어 개발지원을 통해 5G시대 준비에 적극 나선다.

LG유플러스는 신규서비스 발굴을 통한 국내 5G 생태계의 조성을 위해 '5G 시대를 열어 갈 초다시점 및 VR/AR 융합 서비스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초다시점 서비스’와 ‘VR/AR융합서비스’의 2개 분야로 나눠 아이디어를 모집한다. 초다시점 기술은 안경을 쓰지 않고 입체감을 느낄 수 있도록 보는 방향에 따라 영상이 바뀌는 기술이다. 초다시점 기술을 미디어보드나 디지털사이니지 등의 제품에 접목해 복합적인 정보전달이 가능한 융합 서비스들을 공모한다.

▲ LG유플러스가 미래서비스 아이디어 개발 공모전을 개최한다.

또 VR/AR 융합서비스 분야에서는 VR/AR 기술을 방송, 건축, 관광, 부동산 등 이종 산업 분야에 적용해 3차원 공간체험이나 손짓/몸동작으로 가상공간 콘텐츠와 상호 작용하는 서비스 등 다양한 융합 서비스 아이디어를 모집한다.

이번 공모전은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주관하는 기가코리아 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하는 것이다. 공모전에는 성장가능성이 많은 아이디어를 가진 중소/벤처기업이라면 누구나 제한 없이 참여 가능하며, 오는 22일까지 접수를 받는다. LG유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수 있고, 홈페이지의 아이디어 제출 양식에 맞춰 참가 신청서 및 서비스 기획안을 제출하면 된다.

서류 접수가 끝나면 서비스 기획안 평가와 경쟁 프레젠테이션 과정을 거쳐 오는 9월29일 최종 2개 팀(회사)을 선발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2개 팀(회사)은 각각 최대 3억 원씩 총 6억 원의 개발비를 지원받아 향후 6개월 간 제품 개발을 추진하게 된다. 최종 선정된 2개 팀(회사)은 개발비를 비롯, 제품 개발 기간 동안 LG유플러스의 관련 기술 제공은 물론 서비스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공모전 진행과 함께 5G의 초고속/저지연 특성을 활용한 실감형 미디어 및 지능형 융합서비스 분야의 핵심 기술 개발에도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장재용 LG유플러스 기반기술개발담당은 “단순히 아이디어만 받는 것이 아니라 실제 서비스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서비스 개발을 전방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진화하는 네트워크에 맞춰 고객 가치를 제고하는 서비스들을 지속 발굴해 다가오는 5G 시대를 선도해 나갈 것”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