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LG유플러스, ‘R클럽’ 가입하면 새 폰 교체 부담 No!

18개월 중고폰 잔여할부금·파손수리비 보장
김혜진 기자l승인2016.06.30 09:15:23l수정2016.06.30 09: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LG유플러스가 휴대폰 사용 기간 동안 U+파손케어 업그레이드로 수리비 걱정 없이 쓰고 18개월 뒤엔 중고폰으로 잔여 할부금 보장 받아 부담 없이 새 폰으로 교체할 수 있는 ‘R클럽’을 7월1일부터 출시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R클럽은 18개월동안 사용하던 중고폰으로 잔여할부금을 보장해주며 파손 시 수리비의 30%, 최대 5만원까지 지원해주는 프로그램이다.

▲ LG유플러스가 18개월 이후의 중고폰에 대해 잔여할부금·파손수리비 부담감을 덜어줄 R클럽 프로그램을 출시한다.

기본 30개월 할부형으로 초기 18개월 동안 할부원금의 60%만 내고 18개월 후에 중고폰을 반납함에 따라 잔여할부금 최대 40%를 보장받을 수 있다.

단, R클럽 이용을 위해 보험사 제휴 상품인 ‘폰케어플러스 옵션’에 가입해야만 한다.

폰케어플러스 옵션은 신규 단말기 개통 후 18개월 ~ 29개월 차에 신규 단말기로 기기변경 할 때 중고폰 시세가 중고폰 보장가격보다 작을 경우 해당 차액을 보상해주는 옵션 프로그램이다.

만약 출고가가 80만원이고 공시 지원금이 20만원, 할부원금이 60만원인 단말기에 대해 18개월이 지난 시점에서 남은 24만원에 대해 중고폰 시세를 8만원으로 가정한다면 해당 시점에서의 중고폰 보장가격 24만원보다 중고폰 시세가 적으므로 차액인 16만원 전액을 보상해준다.

선택약정할인으로 가입한 경우에도 할부원금은 신규 개통 시 가입한 요금제 기준으로 공시지원금을 받은 것으로 간주해 해당 지원금만큼 차감 후 산정하고 18개월차부터 중고폰 보장 가격과 중고폰 시세 차이 전액을 보상한다.

폰케어플러스 옵션의 월 이용료는 5100원으로 멤버십 등급에 따른 포인트로 이용료로 할인 받을 수 있다. VIP이상 등급 고객은 100% 멤버십 포인트로 할인돼 따로 이용료가 청구되지 않는다.

LG유플러스는 R클럽 가입자의 파손 접수에 대해 휴대폰 수리비의 30%, 최대 5만원을 연간 한도 내 횟수 제한 없이 지원한다. 올해를 기준으로 연말까지 사용할 수 있는 수리비 지원 한도는 VIP 등급 이상은 5만원, 골드 등급 이상은 2만2000원, 실버 및 일반 등급은 1만5000원이다.

휴대폰 수리비 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휴대폰 파손이 발생했을 때 U+파손케어전담센터 센터(1644-5108) 또는 유플러스 매장에 접수 ▶제조사 A/S센터에서 수리 후 받은 영수증과 견적서(내역서)를 파손 접수 30일 이내에 U+파손케어 전담센터로 발송하면 된다. 수리비는 다음 달 청구 금액에서 할인된다.

파손 접수 시점의 멤버십 등급과 R클럽 가입 여부를 기준으로 수리비 지원금을 제공하며 휴대폰을 수리하기 전에 U+파손케어 전담센터를 통해 파손 접수된 경우에만 수리비 지원금을 지급한다.

기존에 시행하던 심쿵클럽은 파손케어 프로그램까지 더해진 R클럽으로 개편되며 H클럽은 6월 30일자로 신규 가입이 종료된다. 해당 클럽 가입자는 기존 혜택을 유지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박상훈 PS모바일마케팅부문장은 “R클럽은 기존 심쿵클럽의 혜택에 단말기 파손에 대한 보장까지 더해 고객 혜택을 강화한 프로그램”이라며 “고객이 새 폰을 바꾸는데 부담도 덜고, 스마트폰을 쓰면서 가장 우려되는 수리비에 대한 걱정까지 케어하는 차별화된 상품이다”고 말했다.

김혜진 기자  hyejin22@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