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슈프리마, 옥외형 지문인식 출입통제 단말기 ‘바이오엔트리W2’ 출시
상태바
슈프리마, 옥외형 지문인식 출입통제 단말기 ‘바이오엔트리W2’ 출시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6.06.14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프리마가 위조지문감지 및 듀얼밴드 RFID 기술 등 혁신적인 기술이 적용된 옥외형 출입통제 지문인식 단말기 ‘바이오엔트리(BioEntry) W2’를 출시한다.

바이오엔트리 W2는 고성능 1.2㎓ 쿼드코어 CPU를 탑재, 슈프리마의 최신 지문인식 알고리즘과 센서기술을 적용해 초고속 인증성능을 구현했으며 슈프리마 고유의 위조지문 감지(Live Finger Detection) 기술을 탑재, 뛰어난 보안성을 제공하는 프리미엄급 옥외형 지문인식 출입통제기다.

▲ 바이오엔트리 W2는 고성능 1.2㎓ 쿼드코어 CPU를 탑재, 슈프리마의 최신 지문인식 알고리즘과 센서기술을 적용해 초고속 인증성능을 구현했으며 슈프리마 고유의 위조지문 감지(Live Finger Detection) 기술을 탑재, 뛰어난 보안성을 제공하는 프리미엄급 옥외형 지문인식 출입통제기다.

바이오엔트리 W2는 IP기반의 지문인식 출입통제 단말기로 슈프리마의 고성능 지문인식 기술을 바탕으로 최대 50만명의 사용자를 등록할 수 있고 초당 최대 15만명까지 인증이 가능한 초고속 인증기술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또 IP67인증의 방수·방진 구조를 채택, 옥외설치가 가능하며, 강화 플라스틱 재질을 채택, IK08인증의 반달프루프 기능을 제공, 훼손되기 쉬운 환경에도 안심하고 설치 할 수 있어 뛰어난 보안성을 자랑한다.

송봉섭 슈프리마 대표는 “바이오엔트리 W2는 옥외 설치 및 극한의 환경에 적합한 제품으로 다양한 고객과 설치 환경의 요구 사항에 대응 할 수 있어 보안시장에서 지문인식 단말기의 저변을 더욱 확대할 수 있는 전략적인 제품”이라고 말했다.

이어 “바이오엔트리 W2는 개선된 알고리즘과 센서기술, 보안기능이 적용된 슈프리마 2세대 지문인식 단말기 라인업의 옥외형 전략 모델로써 현재 출시 중 인 옥외형 지문인식 단말기 중 최고 사양의 제품”이라고 밝혔다.

특히 바이오엔트리 W2에 적용된 슈프리마의 최신 위조지문방지 기술은 고무, 필름은 물론 타사 장비로는 판별이 힘든 점토나 실리콘 재질의 위조지문까지 판별 할 수 있는 높은 보안 기능을 제공하고 타사 기술 대비 인증속도와 인증율을 동시에 크게 향상시킨 혁신적인 기술이다.

또 125㎑와 13.56㎒ 주파수를 동시에 읽을 수 있는 듀얼프리퀀시(Dual-frequency) RFID기술을 적용한 제품으로 EM, HID 프록스(Prox), 미페어(MIFARE), 아이클래스(iCLASS), 펠리카(FeliCa), 데스파이어(DESFire) 등의 다양한 스마트카드는 물론 모바일 인증을 위한 NFC까지 지원, 차세대 바이오인식 출입통제 단말기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한 모델이다..

한편 슈프리마는 이달 말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보안전시회 ‘IFSEC 인터내셜널’에서 바이오엔트리 W2를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