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CCTV관제센터, 가상화 적용 비용절감 등 일석삼조 효과
상태바
서초 CCTV관제센터, 가상화 적용 비용절감 등 일석삼조 효과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6.05.09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노뎁 VM솔루션으로 효과적인 운영관리 및 서버 한 대당 최대 500ch까지 수용 가능해져

CCTV 관제센터 시스템실은 보편적으로 여러 제약 상황이 따른다. 서버실이 협소해 공간 한계성으로 인해 서버 및 스토리지의 무한증설이 불가하고 하드웨어 구성의 복잡함으로 인해 관리자의 유지관리가 불편한 단점도 있다. 특히 증가하는 로컬영역 및 하드웨어로 인해 유지 비용 증가 또한 불가피하다.

이러한 상황은 서초 CCTV 통합관제센터 역시 마찬가지였다. 서초구는 989개소에서 2192대(주카메라 989대 고정형 1203대)를 운영중이고 주카메라 중 고화질(200만화소)은 445대로 45%를 차지한다. 시는 129대의 운영서버를 운영중인데 이중 영상통합서버는 CCTV설치에 따라 매년 1~3대의 서버 증설이 불가피했다.

▲ 박문수 서초구청 정보화지원과 종합상황관제팀 주무관이 가상화시스템을 살펴보고 있다.

이처럼 매년 CCTV와 함께 도입되는 영상통합서버 및 주요장비가 서초센터 시스템실(12평)의 공간 부족으로 인한 어려움은 물론 CCTV 100대를 설치할 경우 서버 도입비로 3800만원이 소요되며 서버의 내구연한(5년) 도래로 잦은 교체비용이 발생하는 문제도 발생했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MS-서버 기반으로 운영되는 CCTV에 대해 MS-CAL 라이선스 구매를 지속적으로 요구해 비용 부담도 적지 않았다.

서재오 서초구청 정보화지원과 주무관은 “기존 시설을 확충하지 않은 범위 내에서 장비는 줄이고 효율성을 높여야 하는 과거 투자형 관제센터에 수익형 관제센터로 전환해야 하는 방안이 절실했다”고 말했다.

이에 서초관제센터는 현재 운영중인 21대 영상통합 서버에 대한 효율적인 운영관리 및 증가하는 구축비와 운영비 절감 방안과 더불어 매년 증가하는 CCTV 수량과 고화질(200만화소) 카메라 도입을 감안해 현재 사용화되고 있는 가상화시스템을 면밀히 검토해 시스템을 구축하고 여러 VMS(Virtual Management System) 중 이노뎁(Innodep)의 VM솔루션을 구축했다.

VMS는 각각 서버별로 운영되던 CPU, 메모리를 가상모듈(VM Module)을 통해 하나의 공간으로 인식토록 해 서버의 효율을 극대화시키는 솔루션을 말한다.

▲ 서초구청에 구축된 IBM 시스템X 3650 M5 서버.

이노뎁의 VM솔루션은 기존 VMS 시스템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고안된 솔루션으로 기존 서버 한 대가 수용 가능했던 카메라 채널 수(풀HD @64ch)를 VM(Virtual Machine)기반 솔루션으로 서버 한 대가 최대 FHD 500ch까지 수용하도록 구현했다.

VM시스템은 OS가 단계별로 구성돼 각각 독립된 주요 기능을 담당한다. VM 매니지먼트 툴은 관리 소프트웨어를 통한 실시간 상태 모니터링과 시스템의 최신상태 유지 및 유지보수 효율 극대화를, 소프트웨어 패일-오버(Fail-over)는 통합 영상관리 서버(VM)과 리코딩 서버(VM) 장애 발생 시, 대기중인 각 VM 서버로 절체 및 역할 수행을, 하드웨어 클러스터 시스템은 하드웨어 장애 발생 시, VM 서버 역할을 하드웨어 단위로 자동 절체하고 스토리지에 저장된 VM데이터를 공유해 데이터 손실을 방지한다.

이노뎁 관계자는 “가상화 솔루션을 적용한 혁신적 올인원타입 VMS 시스템”이라며 “롱 카메라 300~500 채널 사이트에서 서버 수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어 공간·관리·운영 등 모든 측면에서 경제적이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6월 CCTV 가상화 추진 사업을 발주한 뒤 10월 가상화시스템을 구축 완료한 서초구는 다양한 이점을 거두게 된다. 서초구는 CCTV 영상통합(VMS) 서버 가상화시스템을 구축을 통해 효율적인 운영관리는 물론 협소한 시스템실 공간 해소와 더불어 전력수급 문제 해결이라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두게 됐다.

이노뎁측은 VM 관리 툴을 사용함으로 관리자의 유지관리가 편리해지고 저장서버 구성요소가 획기적으로 감소해 효율적 공간활용이 가능하며 저장서버 구성요소를 감소하는데 따른 초기 구축 및 향후 추가설비 비용을 절약하는 것은 물론 저전력·저발열로 기존 전력사용의 약 70% 이상 감소효과를 가지고 온다고 밝혔다.

실제로 서초구는 구축 후 시스템실의 부족한 공간 해소는 물론 가장 부담이 됐었던 서버 도입비용 및 전력비용 등이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기존 서버 20대에서 가상화 서버 2대로 줄임으로써 연간 전력비용이 기존 연간 819만7630원에서 81만9763원으로 1/10 가량 줄었고 CCTV 100대를 설치할 경우 4300만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누리게 됐다.

이노뎁 관계자는 “VM 가상화에 이노뎁 TYBIS 비디오 관리 소프트웨어를 장착해 기존 VMS 방식의 문제점을 보안하고 솔루션에 대한 기본 기능 그대로를 단일 시스템으로 구현한다”며 “춘천시 같은 경우 카메라 1대당 약 66만원의 절약효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특히 이노뎁 TYBIS 소프트웨어는 오픈 플랫폼으로 엑시스, 하이크비전, 소닉, 파나소닉 등 다양한 카메라 브랜드와 제품 연동이 가능한 점도 장점이다.

위 사례로 보듯이 이러한 가상화시스템은 시스템의 단순화 및 안정성뿐만 아니라 협소한 관제센터 장비실의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그에 따른 전력, UPS, 유지관리에 대한 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다. 서초구는 기존에 사용하던 관제서버를 노후서버 교체 및 신규 불법주정차 단속 서버로 재활용함으로써 신규 투입장비에 대한 비용을 절감하며 효율적 관제시스템 운영의 대표적인 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서재오 주무관은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서초구청은 꾸준한 노력의 결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CCTV를 효율적으로 관리, 운영, 유지보수하기 위해 최소비용으로 최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