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8 13:01 (수)
KISA, ‘개인정보보호 정책 실무협의회’ 발족
상태바
KISA, ‘개인정보보호 정책 실무협의회’ 발족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6.03.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감독원 등 5개 기관과 정책 개발·사고 대응 핫라인 운영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정보통신, 교육, 보건복지, 금융, 지역ㆍ행정 등 각 분야의 공공기관들과 개인정보보호 정책·교육 개발 및 침해사고 대응 협력을 위한 ‘개인정보보호 정책 실무협의회’를 발족하고 회의를 개최했다.

개인정보보호 정책 실무협의회는 한국인터넷진흥원을 비롯해 금융감독원, 사회보장정보원, 한국교육학술정보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한국지역정보개발원등 6개 기관의 개인정보보호 정책 관계자로 구성됐다.

▲ 한국인터넷진흥원이 25일 금융감독원 등 5개 공공기관들과 ‘개인정보보호 정책 실무협의회’를 발족하고 회의를 개최했다.

실무협의회는 분야별로 현장 특성을 반영한 개인정보보호 정책·교육 개발 및 제도 홍보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실무자간 핫라인을 구축해 개인정보유출사고 등에 공조한다. 또한 부처간 협업을 통한 사업효율화 등 정부3.0 정책에 따라 합동 현장점검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협의회에서 김원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보호본부장은 “IoT, 빅데이터 등 전 분야의 개인정보를 활용한 신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분야별 협력을 통한 개인정보보호가 필수”라며 “협의회가 시작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성조 행정자치부 개인정보보호정책관은 “개인정보보호의 정착 및 생활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대규모 개인정보를 처리하는 금융, 의료, 교육 등 국민생활 밀접분야에 대한 안전성 강화를 위해 관계부처는 물론 관련 협·단체와도 협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