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전자, 박인섭 신임 사장 선임
상태바
바른전자, 박인섭 신임 사장 선임
  • 이나리 기자
  • 승인 2016.03.08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전자가 중국 공장 준공을 앞두고 중국통 박인섭 신임 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바른전자는 17년간 중국과 대만 현지에 주재하며 메모리 반도체 영업과 마케팅을 진두지휘하며 괄목할 만한 실적을 기록한 박인섭 사장의 커리어와 능력을 높이 평가해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

▲ 박인섭 신임 사장

박인섭 사장은 삼성전자 메모리 반도체 제품 해외영업 신입 사원으로 입사해 30년간 반도체와 함께 성장했다. 삼성전자 DS부문에서 중국 상해 법인장(상무), 사업부(상무)를 재직하며 메모리 반도체 영업·마케팅을 담당했으며 약 2년간 서울반도체에서 영업 부사장을 역임했다.

회사는 30여년간의 IT 업계에서 풍부한 경험을 쌓은 박인섭 사장을 필두로 중장기 사업전략 구상과 해외 시장 관련 신규 사업을 발굴키로 했다. 특히 올해 하반기 가동되는 중국 공장의 제조안정화 및 현지영업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박인섭 사장은 “자체 연구소를 보유하며 업계를 선도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바른전자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압도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규 먹거리 발굴과 해외 시장에 주력하여 바른전자를 명실상부한 글로벌 메모리 반도체 회사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