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삼성전자, 세계 최고 광학배율 CCTV용 카메라 출시
상태바
삼성전자, 세계 최고 광학배율 CCTV용 카메라 출시
  • CCTV뉴스
  • 승인 2009.08.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0m 정도 거리에 있는 자동차 번호판 식별도 가능한 선명도를 통해 원거리에 있는 감시
삼성전자가 세계 최고 광학배율인 43배 줌(Zoom) 고해상도 프리미엄 CCTV용 스피드 돔 카메라(모델명:SCC-C6455)를 출시하여, CCTV 솔루션(카메라, DVR을 중심으로 한 안전 솔루션)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한다.

삼성전자의 43배 줌 CCTV용 스피드 돔 카메라 'SCC-C6455'는 독자적 광학기술과 ASIC(Application Specific Integrated Circuit:주문형 반도체) 기술로 탄생했으며, 업계 평균인 35~37배 광학배율과 비교할 때 20% 가량 향상된 세계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이번 제품은 150m 정도 거리에 있는 자동차 번호판 식별도 가능한 선명도를 통해 원거리에 있는 감시 대상의 영상 크기를 최대화함으로써 분별력을 크게 높여 기존 CCTV용 카메라가 선명도가 떨어지는 화질로 촬영, 녹화, 보존되어 범죄 사건의 결정적 단서를 제공하지 못하는 단점을 극복해 범죄 사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의 43배 줌 CCTV용 스피드 돔 카메라 'SCC-C6455'는 DVD 화질의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XDR(eXtended Dynamic Range) 기능을 채용해 어두운 영역에 있는 물체를 밝은 영역에서 보는 것과 같은 가시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XDR 기능(어두운 영역에 있는 물체를 밝은 영역에서 보는 것과 같은 가시성)

또한 피사체의 움직임을 지능적으로 감지, 분석하는 지능형 분석기능을 채용해 별도의 센서 없이도 공항 등에서 방치된 위험물 탐지, 불법 주·정차 단속, 전시물 도난 검출, 침입 감지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카메라 렌즈의 수평, 수직 회전 속도를 기존 업계의 초당 500도에서 초당 600도로 개선해, 감시 대상을 빠르게 추적하거나 비상 상황이 발생한 지점을 신속하게 원격 모니터링함으로써 기존 제품으로는 놓칠 수 있었던 중요 영상정보 증거를 확실하게 확보할 수 있다.

한편 기존의 CCTV 카메라는 설치, 시공에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비되는 단점이 있었으나, 삼성전자가 이번에 출시한 43배 줌 CCTV용 스피드 돔 카메라 'SCC-C6455'는 실외 설치 기준으로 이전의 9단계였던 조립이 4단계로 획기적으로 단축되는 등 설치 편의성도 대폭 개선되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지난 3월 차별화된 영상처리 기술을 적용한 세계 최고 해상도의 지능형 CCTV 카메라인 'A1 카메라'를 비롯해 이번에 세계 최고 광학배율인 43배 줌 스피드 돔 카메라를 추가로 출시함으로써 업계 최고 사양의 CCTV용 카메라 풀 라인업을 확보했다"며, "영상보안 시장에서 삼성전자가 확실한 경쟁 우위를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임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