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16 동계 유스 올림픽서 기어 VR 체험 마케팅 진행
상태바
삼성전자, 2016 동계 유스 올림픽서 기어 VR 체험 마케팅 진행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2.03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12일부터 21일까지 노르웨이에서 개최되는 ‘2016년 릴레함메르 동계 유스 올림픽’을 후원하고 갤럭시 S6 엣지+와 기어 VR을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

올림픽 무선통신 분야 공식 후원사인 삼성전자는 동계 유스 올림픽 개막식을 최초로 VR(가상현실)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중계한다.

삼성전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함께 개막식, 성화점화, 선수단 입장 등의 장면을 VR 콘텐츠로 제작할 예정이다.

또 11일부터 릴레함메르 주요 장소에 최신 갤럭시 스마트폰과 기어 VR을 체험할 수 있는 ‘삼성 갤럭시 스튜디오’도 운영한다.

삼성 갤럭시 스튜디오의 VR 스테이션에서는 설원에서 스키를 타는 듯한 실감나는 360도 입체 영상을 4D체험 의자에 앉아 가상현실로 체험 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올림픽의 캠페인 주제를 ‘디 온리 웨이 투 노우(The Only Way to Know)’로 정하고 전세계 청소년들과 도전과 열정을 지지하고 공유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이영희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모바일 기술과 기어 VR을 통해 유스 올림픽 정신을 릴레함메르와 전세계에 전파하게 돼 대단히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삼성전자는 새로운 첨단기술과 더욱 혁신적인 모바일 기기를 통해 전세계 청소년들의 꿈과 열정을 지속적으로 후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