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무풍에어컨 Q9500’ 디지털 영상, 일주일 만에 100만건 조회 돌파
상태바
삼성 ‘무풍에어컨 Q9500’ 디지털 영상, 일주일 만에 100만건 조회 돌파
  • 이나리 기자
  • 승인 2016.01.3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지난달 25일 출시한 바람 없이도 실내 온도를 균일하게 유지해 주는 ‘무풍에어컨 Q9500’의 온라인 디지털 영상이 일주일 만에 조회수 100만건을 돌파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아이러니로부터의 혁신’이라는 제목의 이 디지털 영상은 에어컨은 바람이 있어야 한다는 114년 동안의 상식을 깨고 삼성전자가 바람 없는 ‘무풍 냉방’을 구현한 무풍에어컨 Q9500의 특징을 잘 보여준다.

▲ 삼성전자 모델들이 31일 마포구 동교동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에서 소비자들의 폭풍 공감을 받으며 일주일만에 조회수 100만건을 돌파한 삼성 '무풍에어컨 Q9500' 디지털 영상을 소개하고 있다.

‘켜면 끄고 싶고, 끄면 켜고 싶다’·‘시원한 건 좋지만 찬바람은 싫다’·‘에어컨은 좋지만 바람은 싫다’ 등 기존 에어컨을 사용하면서 겪었던 불편한 순간들에 대한 소비자들의 의견을 나래이션으로 활용해 시청자들의 폭풍 공감을 얻었다.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찬바람은 싫지만 습기가 가득할 때 어쩔 수 없이 켰었는데 걱정 없이 에어컨을 사용할 수 있겠어요”·“바람이 너무 차서 냉방병 걸릴 것 같았어요, 집뿐만 아니라 회사 에어컨도 바꾸고 싶어요”·“수족냉증이라 인위적인 바람은 싫은데 바람 없는 에어컨 기대되네요” 등 400여개의 댓글로 무풍에어컨 Q9500에 대한 호감과 기대감을 나타냈다.

삼성전자는 아이러니로부터의 혁신 영상 공개와 함께 ‘삼성 무풍에어컨 Q9500, 공감 영상 공유’ 페이스북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오는 2월 14일까지 삼성 가전 페이스북에서 영상을 감상하고 에어컨을 사용하며 겪은 아이러니한 순간을 댓글로 작성하면 추첨을 통해 드롱기 전기주전자·커피 기프티콘 등 푸짐한 경품이 제공된다.

삼성 무풍에어컨 Q9500은 포물선 회오리바람으로 더욱 빠르게 냉방하고 에어컨 전면의 ‘메탈쿨링 패널’에 적용된 약 13만5000개의 ‘마이크로 홀’을 통해 냉기를 분포하는 무풍냉방으로 실내 온도를 시원하고 균일하게 유지한다.

3개의 ‘미라클 바람문’은 필요에 따라 선택적으로 운전할 수 있어 바람문이 모두 닫히는 무풍냉방 모드에서는 최대 85%까지 전기 사용량을 절약할 수 있고 눈높이에서 온도·청정도·습도를 한 눈에 확인하는 ‘에어 디스플레이’와 공간의 품격을 높여주는 고급스러운 디자인도 적용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 무풍에어컨 Q9500은 바람 없이도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사용자를 배려해 건강한 삶을 만들어주는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더욱 많은 소비자들이 제품의 혁신 가치를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