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0 17:32 (금)
PTC, SW개발기업 ‘켑웨어’ 1억달러 인수
상태바
PTC, SW개발기업 ‘켑웨어’ 1억달러 인수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1.08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TC가 소프트웨어(SW) 개발 회사인 켑웨어(Kepware)를 약 1억달러에 인수한다.

PTC는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 IoT) 비즈니스를 강화하기 위해 SW 개발 회사인 켑웨어(Kepware)를 약 1억달러에 인수한다는 계약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켑웨어는 서로 다른 기기와 제어 시스템을 연결하고 산업데이터를 단일 소스로 제공하는 등 산업 자동화 환경에서의 커뮤니케이션 연결성을 제공하는 회사이다. 1995년 미국 메인(Maine)주 포틀랜드에 설립돼 전세계 120개국의 제조업, 석유, 가스, 빌딩자동화, 전력 및 유틸리티 등 다양한 산업의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인수로 PTC는 IoT 포트폴리오를 한층 강화하고 스마트공장 및 산업 IoT(Industrial IoT) 시장으로의 진입속도를 가속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 GE와의 협력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PTC는 이미 GE와 브릴리언트 팩토리에 따른 기회를 공동 추구하기 위한 전략적 협력 체결을 마친 상태다.

켑웨어의 대표적 제품인 켑서버이엑스(KEPServerEX)는 PTC의 씽웍스 IoT 기술 플랫폼의 전략적인 구성요소로 통합된다.

이 솔루션은 기업에서 머신데이터를 씽웍스 플랫폼으로 수집하고 광범위한 내외부 정보와 통합하며 씽웍스의 머신러닝 기능으로 자동 분석할 수 있도록 도움으로써 전반적인 운영 성능을 높이고 제품 품질을 개선하며 정해진 시간 내 제품을 출시하는 등의 이점을 제공한다.

짐 헤플먼 PTC 최고경영자는 “PTC는 제조업체, 인프라 제공업체 및 기타 기업들이 IoT 시대에 다양한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이번 인수를 통해 PTC는 켑웨어의 탄탄한 기술, 산업에 영향력이 높은 고객 등을 얻게 돼 스마트공장과 운영 환경 시장에 진입하고 리더십을 더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토니 페인 켑웨어 최고경영자는 “양사는 IoT의 잠재성을 실현하는 기업을 지원한다는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며 “양사의 고객, 파트너, 직원들에게 이번 인수가 도움이 되고, 궁극적으로 산업 자동화 시장의 SW 혁신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