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2016년 컨테이너·애자일 보안·사물인터넷 등 도입 가속화

CA테크놀로지스, 2016년 5대 IT 기술 발표
이광재 기자l승인2015.12.28 15:45:3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CA테크놀로지스가 2016년 비즈니스 혁신을 주도할 5대 IT 기술을 발표했다.

CA는 2016년에도 비즈니스와 IT 운영, 앱 개발, 데이터 관리 방법에서 애플리케이션 이코노미가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하며 ▲컨테이너를 통한 유연하고 확장 가능한 개발 가속화 ▲애자일(Agile) 보안 본격화 ▲애널리틱스 고객 경험 부상 ▲사물인터넷(IoT)이 실제 애플리케이션으로 가시화 ▲블록체인(Blockchain) 기술 부활을 5대 IT 기술로 선정했다.

소프트웨어가 비즈니스 중심에 자리잡은 오늘날 기업은 애자일 프랙티스 도입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고객의 기대치를 넘어설 수 있다. 컨테이너, 애자일 보안, 애널리틱스, 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또는 다른 어떤 기술을 이용하든 다양한 비즈니스 경험을 가진 파트너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

마이클 최 한국CA테크놀로지스 사장은 “오늘날 애플리케이션 이코노미 시대에 치열한 경쟁에서 앞서기 위해 기업들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고 변화하는 시장에 맞춰 애자일 프랙티스를 수용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컨테이너를 통한 유연하고 확장 가능한 개발 가속화 = 기업은 컨테이너와 마이크로서비스를 이용해 현재의 복잡한 소프트웨어 아키텍처와 개발 과정을 손쉽게 간소화할 수 있다. 컨테이너 기술은 소프트웨어 개발 기준의 미래를 설계하고 개발자들이 애플리케이션을 한 시스템에서 다른 시스템으로 보다 쉽고 효율적으로 이동시킬 수 있도록 한다.

마이크로서비스는 소규모 서비스를 독립적으로 운영하고 전체 애플리케이션의 새로운 버전이 나올 때까지 기다릴 필요 없이 새로운 기능을 지속적으로 출시하는 데 도움을 준다.

이 같은 기술은 애플리케이션 개발·구축·업그레이드 방식을 완전히 변화시킨다. 또한 민첩성에 중점을 두고 변화하는 시장에 발맞춰야 하는 기업에게 유용하다.

애자일 보안 본격화 = 보안은 애플리케이션 설계·개발·구축 모든 측면에서 필수다. 개발 주기가 빨라질수록 프로젝트와 개발 프로세스 시작 단계부터 보안을 고려해야 한다. 오늘날 수많은 보안 사고와 경제적 영향, 사회적 관심 속에서 보안의 필요성은 더욱 높아졌다.

2016년 모든 길은 애자일 보안이라는 새로운 아이디어로 이어질 것이다. 빠른 속도로 진행되는 대규모 소프트웨어 개발에는 데브옵스(DevOps), 애자일 프랙티스와 함께 보안이 반드시 고려돼야 한다.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는 적절한 툴과 결합돼 보안 문제를 해결하고 애자일 프로세스의 영향력을 증대시키며,더 나가 고객 경험의 핵심인 신뢰와 신임을 이끌어낸다. 현대 보안 기술과 개발 방법론은 혁신적 애플리케이션의 개발을 가속화하면서 민감한 데이터와 자산을 최대한 활용하고 안전하게 보호해 준다.

애널리틱스 고객 경험의 새로운 표준으로 부상 = 몇 년 사이 애널리틱스는 비즈니스 인텔리전스에서 거래용 데이터와 빅데이터로 진화해 왔다. 예측 인사이트와 규범적 행동을 연결시켜 고객 경험을 향상시키는 실시간 애널리틱스는 새로운 표준이 될 것이다.

‘1인 인구’ 등장과 함께 기업은 더 많은 종류의 서비스, 가격, 영업, 제품 등을 개인별 맞춤 형태로 제공해야 한다. 이는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도출하는 분석 툴과 기법이 요구된다.

애널리틱스는 고객을 보호하는 보안을 기반으로 고객 경험을 향상시킨다. 새로운 애널리틱스 기법은 사용자 패턴과 머신러닝을 이용해 실제 고객과 불법 거래자를 구분하고 매끄러운 서비스와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

사물인터넷(IoT)이 실제 애플리케이션으로 가시화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구성 요소인 사물인터넷은 잠재력이 충분하지만 여전히 초기 단계다. 애널리틱스와 보안은 사물인터넷의 가치를 극대화한다. 사물인터넷에 내재된 다계층과 핸드오프(Hand-off) 기능은 그 어느 때보다 많은 취약점과 공격 지점을 만들고 충돌 위험성을 증대시킨다. 사물인터넷은 확실한 차세대 트렌드지만 그 이면에는 수많은 복잡성이 있다.

2016년 사물인터넷이 본격화되면서 ‘사물 계정(Identity of Things)’이 화두가 될 전망이다. 사용자 계정과 마찬가지로 기기 계정과 그 기기 속 데이터는 반드시 인증되고 신뢰돼야 한다. 사물인터넷을 지원하는 계정 및 접근 관리(IAM), 사물인터넷 상호작용 표와 같은 툴은 사용자가 올바른 ‘사물’과 소통하고 기기 간 충돌·거부·중복을 예방하는데 필요하다.

블록체인 기술의 부활 = 블록체인 기술이 부활하고 비트코인 거래 영역을 넘어 활용될 것이다. 2년 전 많은 스타트업의 키워드였던 블록체인은 사물인터넷의 확산, 기기 간 연결의 안전성, 기기간 소통 기록의 필요성을 배경으로 확산되고 있다.

블록체인처럼 컴퓨터 네트워크에 의존하고 프라이버시가 핵심인 기술은 민첩성과 고객 대응성을 향상시키며 사물인터넷과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행에 중요 역할을 담당한다. 

이광재 기자  voxpop@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