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광고, 새로운 미래를 만나다
상태바
온라인광고, 새로운 미래를 만나다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5.12.1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진흥원, ‘2015 대한민국 온라인광고제(KOAF)’ 개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온라인광고, 새로운 미래를 만나다’를 주제로 ‘2015 대한민국 온라인광고제(KOAF)’를 서울 삼성동 라마다호텔에서 15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온라인광고제는 인터넷 광고의 제작 의지를 고취하고 온라인광고 산업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인터넷진흥원과 미래부가 주관하는 행사로 이번 온라인광고제에서는 우수 온라인광고를 비롯해 공로상, 신유형광고, 스타트업 광고 등 총 24점의 본상 및 특별상에 대한 시상이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온라인광고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하여 기존 크리에이티브, 퍼포먼스, 소셜 등 3개의 부문에 테크&솔루션, 미디어 등 2개 부문을 추가해 총 5개 부문으로 확대하고 공로상 외 ‘올해의 광고인상, 신유형광고상, 스타트업상’ 등 특별상을 신설했다.

▲ 15일 서울 강남구 라마다서울 호텔에서 진행된 한국인터넷진흥원과 미래부 주관 ‘2015 대한민국 온라인광고제(KOAF)’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상은 소비자가 자외선 차단 제품의 효과를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자외선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SNS 등에 공유해 판매 증대 효과를 올린 레볼루션커뮤니케이션즈와 유한킴벌리의 ‘그린핑거 썬캠출동!’이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모바일기기의 잠금 화면에서 배너 광고, 동영상 광고 등을 바로 볼 수 있는 서비스인 NBT의 ‘캐시슬라이드’에 돌아갔다. 그 외 우수상은 5개의 부문별로 높은 점수를 받은 3점씩을 선정해 총 15점에 수여됐다.

또한 이날 진행된 온라인광고제에서는 온라인광고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는 2개의 세션, 8개의 주제 발표로 구성된 컨퍼런스 및 가상현실(VR), 3D 콘텐츠 등 인터렉티브 기반의 체험형 전시도 동시에 진행됐다.

백기승 한국인터넷진흥원 원장은 “본격적인 산업경제의 ICT화에 따라 세계 온라인광고의 급성장이 진행되는 가운데 국내 광고업계가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지속성장하도록 유통구조 개선 및 전문인력 양성 등 필요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