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동접자 5만 예매 대란 해결
상태바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동접자 5만 예매 대란 해결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5.12.1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 슈퍼 서울 콘서트 5만명 연결 시간 2초 유지 빠른 예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초대형 K팝스타 공연인 ‘2015 슈퍼 서울 콘서트’ 예매 웹사이트가 클라우드 서비스인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기반으로 혼잡없이 신속하게 서비스 됐다고 밝혔다.

비스트, 블락비, 방탄소년단 등 인기 아이돌 그룹이 참여하는 2015 슈퍼 서울 콘서트는 무료 행사이기 때문에 예매 시작과 동시에 엄청난 트래픽이 몰릴 것이 예상됐다. 예매 당일 팬들이 급격하게 몰리더라도 느리거나 다운되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안정적인 서비스가 보장되어야 했다. 이 때문에 주최측은 사용한 만큼 자원을 끌어쓰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icrosoft Azure) 클라우드 기반으로 예매 사이트 서비스를 구축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는 개발환경까지 제공하는 PaaS도 가능하기 때문에 단기간인 2주 이내에 예매 및 홈페이지 개발, 테스트까지 모두 마칠 수 있었다. 또한 개발 툴인 비주얼 스튜디오 온라인(Visual Studio Online)를 통해 참조 데이터를 기반으로 부하 테스트를 진행, 최적의 자원 투입량을 결정하는 등 사전에 철저한 준비가 가능했다.

그 결과, 예매 시작과 동시에 발생한 동시접속자 5만명, 전체 사이트 접속자 1백만 이상의 트래픽을 안정적으로 처리해 속도 지연 없이 5분만에 5천장의 예매 요청을 성공적으로 처리했다. 웹은 물론 스마트폰을 통한 접속 요청이 폭주했음에도 사이트 접속 지연 시간은 2초로, 처음 목표로 잡은 10초를 크게 초과 달성했다. 또한 일회적인 이벤트에 IT 자원을 투자하지 않고 외부 자원을 활용함으로써 표 1장당 처리 비용이 100원에 불과해 비용 절감 효과를 보았다.

슈퍼 서울 콘서트 관계자는 “콘서트 표 예매 사이트의 특성상 당일에는 엄청나게 혼잡하지만 그 이후로는 접속이 거의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에, 빠르고 신속하면서도 들어가는 자원은 최소화해야하는 딜레마가 있다. 그런 면에서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는 최선의 선택이었다”며 “대형 공연 때마다 벌어지는 예매 대란으로 인한 불만글을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성공적으로 운영됐다”고 밝혔다.

송승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부장은 “이번 슈퍼 서울 콘서트는 애저의 뛰어난 성능과 경제성을 잘 보여주는 좋은 사례”라며 “IT 자원을 직접 투자해서 운영하기에 부담이 있거나 트래픽 편차가 심할 경우 운영 면에서나 비용 효율성에서 클라우드가 보다 강력한 강점을 가진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