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8 17:57 (수)
전주예수병원, 가상화 기반 선진 의료시스템 구축
상태바
전주예수병원, 가상화 기반 선진 의료시스템 구축
  • 이광재
  • 승인 2013.05.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VM웨어 'v스피어' 적용 서버 가상화 프로젝트 진행

전북지역을 대표하는 종합의료기관 중 하나인 전주예수병원(병원장 권창영)이 VM웨어 솔루션을 단계적으로 도입해 선진화된 의료IT환경을 구현해 나가고 있다.

650병상 규모의 전주예수병원은 1898년에 설립된 115년 역사의 의료기관이다. 전주예수병원은 우리나라에 최초로 수련의 제도와 재활의학을 도입하고 암 등록사업을 가장 먼저 시작하는 등 국내 의료산업 발전과 환자에게 양질의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중요한 축을 담당해 왔으며 이번 가상화 프로젝트를 통해 의료계 IT혁신에 새로운 지표를 제시할 수 있게 됐다.

전주예수병원은 서버가상화 솔루션인 VM웨어 'v스피어(Sphere)'를 기반으로 기존에 운영하던 총 12대의 업무시스템을 2대의 호스트 서버로 통합했다. 그 결과 전주예수병원은 서버 자원을 기존 대비 82% 가량 절감하면서 서비스의 안정성과 공간 효율성을 크게 증가시켰고 향후 시스템 확장 가능성에 대해서도 유연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전주예수병원이 병원 업무 증가에 대처하는 한편 환자 서비스의 질적인 향상을 위해 IT인프라를 개선하고 차제에 IT 관련 비용 절감과 전산 운영의 효율성 및 연속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이미 VM웨어를 통해 서버 가상화를 구축한 경험이 있는 전주예수병원은 VM웨어 솔루션의 TCO절감 효과 및 안정성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발전된 클라우드 환경 구축을 위해 VM웨어 솔루션을 다시 선정했다.

박양서 전주예수병원 전산정보과 과장은 "VM웨어 솔루션을 사용해 서버를 확장된 가상 환경으로 통합함으로써 서버 도입 및 운영비용을 최소화하고 최적화된 의료 IT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VDI(데스크톱 가상화) 구축과 함께 인력 및 자원의 효율성을 확보해 비용을 추가 절감하고 장차 클라우드 인프라 구현을 통해 전산효율성을 극대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주예수병원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의료정보화 솔루션인 영상 EMR(전자의무기록) 서버를 가상 환경으로 전환했다. 아울러 스토리지 이중화도 추진해 다운타임을 최소화함으로써 중단 없는 안정적인 의료전산환경을 구현했다.

병원은 향후 VDI도 도입해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편리한 IT 서비스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VDI를 통하면 의료진은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 태블릿 PC, 데스크톱 등 다양한 기기에서EMR, PACS(의료영상정보시스템) 등에 실시간으로 접속해 진료에 필요한 의료정보, 처방 및 치료결과 등을 공유할 수 있게 된다. 이는 자연스럽게 진료 회전 속도를 높여 환자들의 대기 시간을 단축시킴으로써 의료 서비스에 대한 환자의 만족도를 제고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