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인터넷은행 ‘카카오뱅크’ 본격 합류
상태바
KB국민은행, 인터넷은행 ‘카카오뱅크’ 본격 합류
  • 윤효진 기자
  • 승인 2015.08.13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투자금융지주-다음카카오-KB국민은행, 인터넷전문은행 기반 마련

한국투자금융지주와 다음카카오로 구성된 ‘카카오뱅크(가칭)’ 컨소시엄에 KB국민은행이 합류했다. KB국민은행-한국투자금융지주-다음카카오는 카카오뱅크 컨소시엄을 13일 공식 발표하고 최근 가장 화두가 되고 있는 인터넷 전문은행 신설 작업에 착수해 9월말 예비인가 신청을 진행할 계획이다.

총자산 기준 국내 1위 은행이자 국내 최대 모바일뱅킹 서비스 가입자수를 확보한 KB국민은행이 국내 금융전업가 중 가장 뛰어난 역량을 보이며 4년 연속 업계 1위의 손익을 기록하고 있는 한국투자금융지주, ‘국민메신저’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국내 모바일 플랫폼 사업의 압도적 선두주자로 자리잡은 다음카카오와 손을 잡으며 명실상부 업계 1위들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탄생했다.

카카오뱅크 컨소시엄은 1위 은행의 안정성과 네트워크, 1위 증권사의 투자 및 자산 운용 능력, 1위 모바일 플랫폼 기업의 IT 전문성을 바탕으로 기존 인터넷 뱅킹 수준의 단편적 은행 서비스에서 탈피한 혁신적인 모바일뱅크 모델을 공동으로 설계한다. 창의적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갖춘 다양한 핀테크 업체들과 연대해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장소·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편리하게 제공받을 수 있는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3사로 구성된 카카오뱅크 컨소시엄은 금융당국의 인터넷 전문은행 도입 취지에 가장 부합하는 인터넷·모바일 은행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으며 빠른 시일 내에 네트워크 사업자 및 ICT 기업 등 다양한 핀테크 기술 관련 회사를 추가로 선정해 컨소시엄을 최종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뱅크 컨소시엄 관계자는 “KB국민은행, 한국투자금융지주, 다음카카오의 결합으로 새로운 금융혁신을 주도할 인터넷 전문은행의 기반이 마련됐다”며 “구체적인 사업모델 개발, 추가 파트너사 검토 등 1차 예비인가 신청을 위한 작업에 바로 착수해 완성도 높고 확실히 차별화 된 모바일뱅크 모델을 제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