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글로벌 에너지-ICT 융합 시장 선도한다
상태바
KT, 글로벌 에너지-ICT 융합 시장 선도한다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5.07.24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포스코·한국전력과 에너지-ICT 융합 연구분야 협력 양해각서 체결

KT가 포스코, 한국전력과 글로벌 에너지-ICT 융합 분야 시장 선도를 위해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

KT는 포스코, 한국전력과 24일 서울 대치동 포스코센터에서 ‘포괄적 연구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각 연구기관은 에너지, 정보통신, 제조와 ICT 분야 각각의 강점을 살려 에너지-ICT융합 연구 포럼을 운영한다. 향후 포럼에서 협의된 연구 과제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 개발 연구반을 3社 공동 구성하기로 했다.

격 월로 진행될 예정인 연구포럼에서 △해외 에너지 자원 개발 관련 동향 △글로벌 전력사업 관련 이슈 △에너지-IT 융합 사업 관련 이슈 △글로벌 신재생 에너지 시장의 장기전망 등의 공동 연구를 검토할 계획이다.

▲ 왼쪽부터 한전경제경영연구원 김락현 원장, KT경제경영연구소 박대수 소장, 포스코경영연구원 곽창호 원장

이 날 양해각서 체결식과 함께 제 1회 공동 연구 포럼이 열렸다. 포럼에서는 ‘3개 기업의 글로벌 에너지 공동사업 추진방안’이라는 주제로 글로벌 에너지 공동사업을 위한 시장 환경 분석 및 연구협력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그 외 타 산업간 융합에 따른 미래 전력산업의 변화 모습과 새로운 전력 사업 모델에 대해 조명해보고, 아시아 경제 산업 동향 분석을 통해 인프라 개발 시장에 3사가 공동으로 참여할 수 있는 사업 추진 방안을 다뤘다.

KT 경제경영연구소 박대수 소장은 연구협력 포럼 인사말을 통해 “융합시대를 맞아 시너지 창출이라는 필요에 의해 시작된 연구협력인만큼 ICT-에너지 융합 분야에 있어서 국내 최고의 씽크탱크이자 Virtual 연구소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전했다.

포스코경영연구원 곽창호 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각 기관이 독자적으로 축적해온 연구성과와 역량을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연구협력을 추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전경제경영연구원 김락현 원장은 감사인사를 통해 “다양한 산업분야간 융합연구를 통해 에너지 분야의 주요 현안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새로운 사업모델을 창출함으로써 각 연구기관이 미래 에너지 산업의 선도적인 씽크탱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