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3 18:19 (금)
홈CCTV ‘맘카’, 어플·PC와 연계 멀티뷰 기능 제공…소호 시장 ‘정조준’
상태바
홈CCTV ‘맘카’, 어플·PC와 연계 멀티뷰 기능 제공…소호 시장 ‘정조준’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5.07.23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홈CCTV 맘카로 일반 소호(SOHO, Small Office home Office) CCTV 시장에 진출한다.

LG유플러스는 홈CCTV 맘카의 기능을 대폭 업그레이드하고 소호 매장의 기존 CCTV 시장을 겨냥한 새로운 버전의 맘카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기존의 맘카 서비스가 가정집을 대상으로 한 가족 중심의 홈CCTV 상품이었다면 이번에 업그레이드된 ▲멀티뷰(Multi-view) ▲침입감지 예약설정 ▲상하반전 ▲접속 권한 설정 등의 차별화된 기능은 소규모의 사업장에 쉽게 설치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 LG유플러스는 홈CCTV 맘카의 기능을 대폭 업그레이드하고 소호 매장의 기존 CCTV 시장을 겨냥한 새로운 버전의 맘카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멀티뷰 기능은 기존 여러 대의 카메라 영상을 동시에 볼 수 없었던 불편함을 개선한 것으로 스마트폰의 맘카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최대 4개의 영상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에 따라 사업장의 규모에 따라 1대에서 최대 4대까지 CCTV 설치가 필요한 자영업자들에게까지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또 영업 종료 후 사업장내의 움직임이 포착되면 스마트폰으로 알려주고 영상을 녹화까지 해주는 침입감지 기능은 출근시간과 퇴근시간을 입력해 놓으면 자동으로 온·오프되는 ‘침입 감지 예약기능’을 도입해 더욱 고도화 됐다.

이에 따라 사업장의 영업형태에 따라 CCTV 보안 녹화·알림 시간을 스마트폰으로 쉽게 설정할 수 있게 돼 이용 편의성이 증대됐다.

LG유플러스는 소규모 소호 매장을 위해 설치 및 관리, AS 등의 편의기능도 강화했다.

먼저 사업장의 미관이나 설치 편의성을 위해 천장이나 내벽 등에 거꾸로 설치하는 경우에도 정상적인 영상이 노출 될 수 있도록 상하반전 기능을 도입하는 한편 맘카 애플리케이션의 접속 권한을 직접 설정할 수 있도록 해 아이디(ID)의 공유없이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개선했다.

또 시중의 사설 IP카메라 등은 구매자가 직접 설치를 하거나 AS를 위해 제조업체를 방문해야 하는 등의 불편함이 있어 맘카 서비스 가입자들에게는 설치 및 이용안내는 물론 AS까지 원스톱으로 관리하는 서비스를 도입했다.

류창수 LG유플러스 홈솔루션사업담당은 “홈CCTV 시장을 선도하며 기술력과 안정성을 인정받은 맘카 서비스가 소호 고객들에게도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맘카 서비스는 ▲HD급 100만 화소의 선명한 화질로 3배까지 확대가 가능한 줌인(Zoom-in)기능과 ▲적외선 LED로 야간에도 또렷게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능 ▲별도의 저장장치 없이 최대 240시간 저장할 수 있는 기능을 기본으로 제공하며 이용요금은 별도의 단말 구입비용 없이 U+인터넷을 함께 이용할 경우 월 7000원(3년약정기준, 부가세포함 77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